원/달러 환율 하락 마감…달러당 1,085.8원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12.05 15:58:01

환율

미국 세제 개편안 연내 통과 가능성이 커지며 위험 자산 선호 심리가 부각돼 원/달러 환율이 하락 마감했다.

5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일보다 2.9원 내린 달러당 1,085.8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역시 1,085.8원에 거래를 시작하고서 낙폭을 키워 달러당 1,082.0원까지 내려갔다가 장 마감을 앞두고 다시 상승하며 개장 가격으로 돌아갔다.

원/달러 환율이 하락한 것은 미국 세제 개편안에 대한 기대심리 때문이다.

2일 미국 상원은 법인세율을 35%에서 20%로 인하하는 내용의 세제안을 통과시켰다. 앞서 하원에 이어 상원까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세제 개편안을 통과시키며 연내 인준 가능성이 커졌다.

미국 세제 개편안은 미국 성장세를 확대할 수 있어 위험 자산 선호 심리를 부채질한다.

박성우 NH선물 연구원은 "주가가 상승하며 외국인들이 주식을 소폭 순매수하고 수출업체 네고(달러화 매도) 물량 때문에 원/달러 환율 낙폭이 커졌지만 1,080원대 초반에서 경계 심리 때문에 반등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원/엔 재정환율은 오후 3시30분 기준으로 100엔당 964.0원으로 전일 오후 3시30분 기준가보다 0.6원 하락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국감 업무보고하는 최종구 금융위원장

금융위원장 "가상통화·블록체인 동일시 안해"…ICO엔 부정적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가상통화(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와 가상화폐공개(ICO)에 대한 부정적인 입장을

금감원장, 암호화폐 거래 "규제 만드는 방향으로 노력해야"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12일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와 관련해 "규제를 만드는 방향으로 노력해야

빗썸

가상화폐거래소 빗썸, BK컨소시엄에 4천억에 팔렸다

국내 주요 가상화폐거래소 빗썸이 싱가포르를 기반으로 한 BK 글로벌 컨소시엄에 매각됐다. 12일 금융권에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페이크 러브' 일본어 버전도 세계 휩쓸어

세계적인 그룹 방탄소년단이 일본어 곡으로도 해외 음원 시장을 휩쓸었다.

트와이스, 일본 정규 1집 오리콘 월간차트 첫 정상

걸그룹 트와이스가 일본 정규 1집 'BDZ'로 오리콘 월간 앨범차트 1위에 처음 올랐다.

아시아의 별 보아, 24일 정규 9집 '우먼'으로 컴백

가수 보아(32)가 오는 24일 정규 9집 '우먼'(WOMAN)으로 컴백한다고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가 16일 밝혔다.

이슈·특집[9·13부동산 대책 한달]더보기

아파트

서울 전세시장 잠깐 오른 후 안정세

정부의 9·13 부동산 대책 발표 직후 부동산 시장에는 매매가 위축되는 반면 전셋값은 불안해질 수 있다는 우려가

부동산

전문가 "주택시장 연말까지 관망세 이어질 것“

전문가들은 9·13 부동산 대책 발표 이후 나타나고 있는 서울 등 수도권 주택시장의 관망세가 일단 연말까지 계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