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사들, 금리인상에도 '주식담보대출 금리 유지‘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12.06 17:29:53

증권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에도 증권사들이 주식 담보대출 금리를 올리지 않기로 했다. 다만, 수시입출금식 상품인 종합자산관리계좌(CMA)의 이자율은 일제히 높였다.

6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대다수 주요 증권사들은 기준금리 인상에도 주식담보대출이나 신용융자 금리를 유지하거나 오히려 인하를 검토하고 있다.

NH투자증권은 지난달에 지점 개설과 '나무' 계좌의 주식담보대출 금리를 오히려 내려 등급별로 연 6.4∼9.5%로 조정했다. 지점개설 계좌는 등급별로 연 6.4∼7.7%, 나무계좌는 연 8.0∼9.5% 수준으로 차등화 했으며, 한국투자증권도 주식담보대출 금리를 조정하지 않고 유지하기로 했다. 이 증권사의 주식담보대출 금리는 연 7.15∼8.7%, 신용융자 금리는 연 4.9∼8.75% 수준이다.

대신증권도 기준금리 인상에도 주식담보대출 금리는 연 7.5∼8.5%, 신용융자 금리는 연 6∼9% 수준으로 각각 유지하기로 했다.

증권업계의 한 관계자는 "통상 기준금리 인상분이 대출이나 신용융자 금리에 반영되기까지는 시간이 걸리는 편"이라며 "더구나 현재 금리가 높은 편이어서 기준금리 인상에도 증권사들이 현 수준에서 유지하거나 오히려 인하를 검토하는 추세"라고 설명했다.

키움증권은 신용융자 금리를 지난달에 인하하고선 당분간 변경 계획이 없다고 밝혔다. 이 증권사의 신용융자 금리는 과거 15일 이하 연 11.75%에서 지난달부터 7일 이하 연 7.5%, 7∼15일 이하 연 8.5%로 내렸다.

그러나 증권사들은 이번 한은 금리 인상을 반영해 고객 수익성 제고를 위해 CMA 이자율을 일제히 올렸다.

주요 증권사들은 머니마켓랩(MMW)형 CMA 이자율을 0.25%포인트씩 높였으며, NH투자증권은 이달 1일 CMA 환매조건부채권(RP)형 금리를 등급별로 연 0.90∼0.95%에서 연 1.10∼1.15%로 0.20%포인트 올렸다.

메리츠종금증권이 판매하는 종금형 CMA는 이달 1일 입금분부터 CMA 금리가 연 1.55%로 인상 적용됐다. 이 상품은 은행 예금처럼 5천만 까지 예금자 보호가 적용된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되풀이되는 가상화폐 거래소 사고…예방책은 여전히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레일 해킹으로 부실한 거래소 관리 문제가 재차 도마 위에 오를 것으로

애플, 아이폰·아이패드서 가상화폐 채굴 금지

애플이 지난주 미국 캘리포니아 주 새너제이에서 열린 '연례 세계개발자회의(WWDC 2018)'에서 아이폰·아이패드

일본 기업들, 가상화폐 확산에 채굴 관련사업 잇따라 착수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이용이 확산함에 따라 일본 정보기술(IT) 기업들이 거래 데이터를 인터넷상에 기록하는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당신의하우스헬퍼' 하석진X고원희, 캐릭터 포스터 공개

'당신의 하우스헬퍼' 하석진과 라이프 힐링을 함께 할 보나, 이지훈, 고원희, 전수진, 서은아의 캐릭터 포스터가 공개...

정우성X하정우X이정재 하와이 화보…'훈훈한 조합'

배우 정우성, 하정우, 이정재가 그림 같은 화보를 선사해 시선을...

뉴이스트 W, ‘Dejavu’ MV 티저 공개…첫 주자 렌

그룹 뉴이스트 W(JR 아론 백호 렌)가 타이틀곡 ‘Dejavu(데자부)’ 첫 번째 뮤직비디오 티저 렌 버전...

이슈·특집[미‧중 무역갈등]더보기

트럼프

트럼프 "中 관세보복 하면 4배로 추가 보복" 경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이 만일 예고한 대로 500억 달러 규모의 미국산 제품에 25%의 보복관세를 매기면

중국

中상무부, 트럼프 추가관세 경고에 "강력한 반격 조치할 것" 반발

중국 상무부는 19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천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추가 보복관세를 부과하겠다

트럼프

트럼프 "2천억달러 규모 中제품에 10% 추가 관세 검토 지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산 제품에 대한 대규모 추가 관세 부과 가능성을 거론했다. 트럼프 대통령

차

수입차 관세 낮추겠다던 中, 미국차에 관세율 40% 적용

자동차 수입관세를 완화하기로 했던 중국이 7월 6일부터 미국산 수입차에 대해 무려 40%의 관세를 매기게 된다. 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