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체 코리아, D램 점유율 72% … 메모리의 '절대강자'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12.07 10:09:47

반도체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로 구성된 '반도체 코리아 연합군'이 전 세계 메모리 반도체 시장에서 '절대강자'의 지위를 곤고히 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글로벌 수퍼 호황이 이어지는 가운데 두 업체는 매출 증가율도 타의추종을 불허하면서 시장 입지를 계속 넓히는 것으로 평가됐다.

7일 글로벌 IT전문 시장조사업체 IHS마킷과 업계에 따르면 지난 3분기 전세계 D램 시장의 매출액은 총 197억7천400만 달러로, 전분기에 비해 무려 35%나 증가하며 사상 최고치를 다시 갈아치웠다.

업체별 시장점유율은 삼성전자가 44.5%로 선두자리를 굳건히 지켰고, SK하이닉스가 27.9%로 그 뒤를 쫓았다. 두 업체의 합계 점유율(72.3%)은 전 분기(71.8%)보다 소폭 올랐다. 이어 미국 마이크론 테크놀로지(22.9%), 대만 난야 테크놀로지(2.2%), 대만 윈본드 일렉트로닉스(0.8%) 등의 순이었다.

특히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는 매출액이 전분기보다 각각 38.0%와 34.6%나 증가하면서 경쟁업체들과의 격차를 더 벌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수요가 급속도로 늘고 있는 낸드플래시 메모리 시장도 지난 3분기 매출액이 141억7천200만 달러로, 전분기보다 20.6%나 늘었다.

삼성전자가 '톱5' 업체 가운데 가장 높은 28.5%의 매출 증가율을 기록하면서 39.0%의 시장점유율로 1위에 랭크됐다. 전 분기(38.2%)보다 0.8%포인트 오른 것으로, 사상 최고치다.

이어 도시바(東芝)(16.8%)와 웨스턴디지털(WD)(15.1%), 마이크론(11.3%), SK하이닉스(10.5%) 등이 나란히 10%대 점유율을 기록하면서 '2위 그룹'을 형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를 합친 점유율은 전분기보다 0.7%포인트 오른 49.5%로, 시장의 거의 절반을 차지했다.

업계 관계자는 "일각에서 반도체 수퍼 호황이 곧 끝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고 있으나 자율주행차,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 등 새로운 수요가 계속 창출되고 있어 시장 규모는 계속 확대될 가능성이 크다"면서 "내년에도 메모리 반도체 매출은 큰 폭으로 늘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특히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는 기술력에서 중국 후발업체들을 비롯한 다른 경쟁사들을 압도하고 있어 당분간은 메이저 업체의 지위가 흔들릴 가능성은 없다"고 덧붙였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비트코인 값 1만달러 돌파…올해 950% 뛰며 고점 논쟁 격화

대표적 가상화폐인 비트코인 가격이 일부 거래소에서 1만 달러를 돌파했다. 29일 가상화폐 가격 정보 제공업체

비트코인

비트코인 9천600달러까지 질주…거품 논란에 자구책 마련 고심

가상화폐 선두주자 비트코인의 가격이 27일(현지시간) 9천600달러를 넘어서며 1만달러 돌파를 눈앞에 두게

김용범 금융위 부위원장

정부 "가상통화 이용한 자금세탁에 철저히 대응"

금융위원회 김용범 부위원장은 28일 "비트코인 등 가상통화의 거래가 자금세탁의 새로운 통로가 되지 않도록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엄정화, 정규 10집 오는13일 오후 6시 공개할 예정…

가수 엄정화가 새 앨범에서 듀엣 한 이효리에 대해 "곡을 듣고서 이효리밖에 떠오르지 않았다"고...

AOA 지민·설현, 크리스마스 기부 캠페인 진행"받은♥ 나누고파"

AOA 지민과 설현이 다가오는 크리스마스에 특별한 나눔을 진행한다.

크러쉬, 19일 싱글 '내 편이 돼줘' 발매

감미로운 목소리의 R&B 가수 크러쉬(본명 신효섭·25)가 오는 19일 디지털 싱글 '내 편이 돼줘'로 돌아온다.

이슈·특집 [포항 지진]더보기

액상화

포항 주민, 액상화 ‘높음’ 판정에 ‘땅 꺼질까 걱정’....정부‘우려할 수준 아냐’

1일 경북 포항시 흥해읍 망천리. 지난달 15일 발생한 규모 5.4 지진으로 진앙 반경 5.5㎞ 안에 있는 이 마을 논 곳곳

지열발전

‘포항 지열발전‘이 지진의 원인? …의혹제기에 ’사업 중단 위기'

국내에서 처음 시도하는 포항 지열발전이 지진 이후 일각에서 원인 제공자라는 의혹을 제기하자 중단 위기에 몰

포항지진

지진 여파? 갑작스러운 수능 연기에…관련업계 후폭풍

지난 15일 발생한 포항 지진으로 교육부가 2018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1주일 연기를 결정하면서 수능 날짜에 맞

Get Adobe Flash play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