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인 63%, '헬조선'에 공감… 50%이상 '이민 고려'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12.07 11:02:02

도시

성인 절반 이상이 이른바 '헬조선'에 공감하면서 이민에 대해 생각해 본 적이 있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7일 취업포털 인크루트(대표 이광석)에 따르면 지난달 28일부터 지난 5일까지 회원 등 성인 3천710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 '우리나라는 헬조선'이라는 말에 대해 62.7%가 '곰감한다'고 답했다. '약간 공감한다'가 38.4%, '매우 공감한다'가 24.3%였으며, '공감하지 않는다'는 응답은 전체의 14.2%에 그쳤다.

또 자신의 애국심을 평가해 보라는 질문에 대해서는 '보통'이라고 밝힌 응답자가 56.1%로 가장 많았으며, 이어 '이민을 생각한 적 있느냐'는 질문에 54.3%가 있다고 답해 없다(31.6%)는 응답자보다 훨씬 많은 것으로 나타낫다.

한국 포기

인크루트 관계자는 "헬조선 공감도와 이민 희망이 관련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면서 "헬조선이라는 표현에 매우 공감한다는 응답자의 77%가 이민을 고려한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이민 희망 국가로는 캐나다를 꼽은 응답자가 25.2%로 가장 많았고, 뉴질랜드(21.2%), 싱가포르(8.6%), 호주(8.1%), 스위스(7.6%)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만약 이민에 성공한다면 대한민국 국적을 포기할 의향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56%가 '있다'고 답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비트코인 값 1만달러 돌파…올해 950% 뛰며 고점 논쟁 격화

대표적 가상화폐인 비트코인 가격이 일부 거래소에서 1만 달러를 돌파했다. 29일 가상화폐 가격 정보 제공업체

비트코인

비트코인 9천600달러까지 질주…거품 논란에 자구책 마련 고심

가상화폐 선두주자 비트코인의 가격이 27일(현지시간) 9천600달러를 넘어서며 1만달러 돌파를 눈앞에 두게

김용범 금융위 부위원장

정부 "가상통화 이용한 자금세탁에 철저히 대응"

금융위원회 김용범 부위원장은 28일 "비트코인 등 가상통화의 거래가 자금세탁의 새로운 통로가 되지 않도록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엄정화, 정규 10집 오는13일 오후 6시 공개할 예정…

가수 엄정화가 새 앨범에서 듀엣 한 이효리에 대해 "곡을 듣고서 이효리밖에 떠오르지 않았다"고...

AOA 지민·설현, 크리스마스 기부 캠페인 진행"받은♥ 나누고파"

AOA 지민과 설현이 다가오는 크리스마스에 특별한 나눔을 진행한다.

크러쉬, 19일 싱글 '내 편이 돼줘' 발매

감미로운 목소리의 R&B 가수 크러쉬(본명 신효섭·25)가 오는 19일 디지털 싱글 '내 편이 돼줘'로 돌아온다.

이슈·특집 [포항 지진]더보기

액상화

포항 주민, 액상화 ‘높음’ 판정에 ‘땅 꺼질까 걱정’....정부‘우려할 수준 아냐’

1일 경북 포항시 흥해읍 망천리. 지난달 15일 발생한 규모 5.4 지진으로 진앙 반경 5.5㎞ 안에 있는 이 마을 논 곳곳

지열발전

‘포항 지열발전‘이 지진의 원인? …의혹제기에 ’사업 중단 위기'

국내에서 처음 시도하는 포항 지열발전이 지진 이후 일각에서 원인 제공자라는 의혹을 제기하자 중단 위기에 몰

포항지진

지진 여파? 갑작스러운 수능 연기에…관련업계 후폭풍

지난 15일 발생한 포항 지진으로 교육부가 2018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1주일 연기를 결정하면서 수능 날짜에 맞

Get Adobe Flash play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