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인 63%, '헬조선'에 공감… 50%이상 '이민 고려'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12.07 11:02:02

도시

성인 절반 이상이 이른바 '헬조선'에 공감하면서 이민에 대해 생각해 본 적이 있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7일 취업포털 인크루트(대표 이광석)에 따르면 지난달 28일부터 지난 5일까지 회원 등 성인 3천710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 '우리나라는 헬조선'이라는 말에 대해 62.7%가 '곰감한다'고 답했다. '약간 공감한다'가 38.4%, '매우 공감한다'가 24.3%였으며, '공감하지 않는다'는 응답은 전체의 14.2%에 그쳤다.

또 자신의 애국심을 평가해 보라는 질문에 대해서는 '보통'이라고 밝힌 응답자가 56.1%로 가장 많았으며, 이어 '이민을 생각한 적 있느냐'는 질문에 54.3%가 있다고 답해 없다(31.6%)는 응답자보다 훨씬 많은 것으로 나타낫다.

한국 포기

인크루트 관계자는 "헬조선 공감도와 이민 희망이 관련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면서 "헬조선이라는 표현에 매우 공감한다는 응답자의 77%가 이민을 고려한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이민 희망 국가로는 캐나다를 꼽은 응답자가 25.2%로 가장 많았고, 뉴질랜드(21.2%), 싱가포르(8.6%), 호주(8.1%), 스위스(7.6%)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만약 이민에 성공한다면 대한민국 국적을 포기할 의향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56%가 '있다'고 답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재경TV :: 보이는 뉴스더보기

화웨이

화웨이 보안 논란으로 보는 미국과 중국의 5G 네트워크 전쟁

5세대 이동통신 네트워크 기술을 두고 미국과 중국이 각축전을 벌이고 있습니다. 미국은 동맹국들을 중심으로

마일리지

내년 1월부터 대한항공·아시아나 마일리지 소멸

대한항공과 아시아나의 항공 마일리지가 10년 유효기간이 만료되어 2019년 1월 1일부터 순차적으로 소멸됩니다.

이슈·특집[한은 기준금리 인상]더보기

기준금리

기준 금리 인상에 시중은행도 예적금 금리 줄줄이 인상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인상함에 따라 주요 시중은행들이 예·적금 상품의 금리를 덩달아 올리기로 했다. 우

부동산

기준금리 인상에 얼어붙은 부동산시장...매수심리 ‘냉각’

한국은행이 30일 1년 만에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인상하면서 부동산시장은 더욱 움츠러들 전망이다. 부동산 규제

연준

세계 각국 '돈줄조이기' 동참…내년 성장둔화 속 이중고 예고

한국뿐만 아니라 미국, 유럽연합(EU), 주요 신흥국들이 금리를 올리거나 양적 완화(QE)를 중단하는 등 돈줄을 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