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퇴 후 월 224만원 지출…창업 준비에 8천100만원 마련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12.07 14:29:34

은퇴

직장인들이 은퇴 후 노후 생활을 영위하는 데 월평균 224만 원을 지출하며, 최근 3년 이내 창업한 이들은 가족과 친지, 금융기관 등으로부터 지원받거나 빌려 평균 8천100여만 원 자금을 마련한 것으로 조사됐다.

7일 신한은행이 공개한 '2018 보통사람 금융생활 보고서' 핵심 이슈에 따르면 40대 이상 금융소비자들은 노후 생활을 위한 최저 생활비로 월 192만 원이 필요하다고 답했다. 이는 은퇴한 가구가 실제 지출한 금액인 224만 원보다 32만 원이 적었다.

은퇴 후 경제적으로 가장 우려되는 사항으로 생활비(31%)와 의료비(26%), 자녀 결혼 비용(21%)이 많이 꼽혔다.

금융자산의 수준에 따라 우선순위가 갈렸다. 금융자산 1천만 원 미만을 보유한 가구는 생활비(40%)를, 1억 원 이상 보유 가구는 의료비(32%)를 가장 많이 우려했다. 전년 조사 결과와 견줘 1천만 원 미만 보유 가구에서 생활비에 대한 우려는 4%포인트(p), 1억 원 이상 보유 가구에서의 의료비에 대한 걱정은 2%p 각각 상승했다.

노후를 대비해 정기적으로 저축하는 직장인들은 47%인 것으로 나타났다. 비정기적으로 저축하는 이들(27%)을 포함하면 직장인 74%가 노후를 대비한 자금을 마련하고 있었다. 노후 대비를 위해 전혀 저축하지 않는다는 직장인들은 27%였다.

직장인들의 월평균 저축액은 26만 원으로, 근로소득(285만 원)의 9%에 그쳤다. 전년 조사 결과와 비교하면 노후 대비를 위해 저축하지 않고 있다는 응답이 3%p 줄고, 월평균 저축액은 3만 원 늘었다.

은퇴

직장인들이 예·적금에 가입하지 않은 이유로 주로 '저축할 목돈이 없어서'(37%) 또는 '금리가 낮아서'(31%)라고 답했다. '저축한 목돈이 없어서'라고 응답한 비율은 초·중·고교생 자녀를 둔 20∼50대 직장인이 43%로 가장 높았고, 미혼인 20∼40대는 33%로 가장 낮았다.

최근 3년 이내 창업한 자영업자는 창업 준비에 평균 8천148만 원을 들였다. 전체 창업자의 평균 준비 비용인 9천218만 원에 비해 1천70만 원 적었다. 창업 준비기간을 보면 3개월 미만이 30%, 3개월 이상∼6개월 미만 26%, 6개월 이상∼1년 미만은 24%로, 1년 미만의 준비 기간을 거쳐 창업했다는 이가 80%에 달했다.

노후준비

최근 3년 이내 창업한 이들의 연령은 평균 44세였다. 이들 중 22%는 가족과 친지의 도움을 받아 창업 자금을 충당했고, 21%는 금융기관으로부터 대출을 받았으며. 금융자산을 해약(29%)하거나 기존에 보유한 부동산을 처분(17%)했다는 이도 많았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비트코인 값 1만달러 돌파…올해 950% 뛰며 고점 논쟁 격화

대표적 가상화폐인 비트코인 가격이 일부 거래소에서 1만 달러를 돌파했다. 29일 가상화폐 가격 정보 제공업체

비트코인

비트코인 9천600달러까지 질주…거품 논란에 자구책 마련 고심

가상화폐 선두주자 비트코인의 가격이 27일(현지시간) 9천600달러를 넘어서며 1만달러 돌파를 눈앞에 두게

김용범 금융위 부위원장

정부 "가상통화 이용한 자금세탁에 철저히 대응"

금융위원회 김용범 부위원장은 28일 "비트코인 등 가상통화의 거래가 자금세탁의 새로운 통로가 되지 않도록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엄정화, 정규 10집 오는13일 오후 6시 공개할 예정…

가수 엄정화가 새 앨범에서 듀엣 한 이효리에 대해 "곡을 듣고서 이효리밖에 떠오르지 않았다"고...

AOA 지민·설현, 크리스마스 기부 캠페인 진행"받은♥ 나누고파"

AOA 지민과 설현이 다가오는 크리스마스에 특별한 나눔을 진행한다.

크러쉬, 19일 싱글 '내 편이 돼줘' 발매

감미로운 목소리의 R&B 가수 크러쉬(본명 신효섭·25)가 오는 19일 디지털 싱글 '내 편이 돼줘'로 돌아온다.

이슈·특집 [포항 지진]더보기

액상화

포항 주민, 액상화 ‘높음’ 판정에 ‘땅 꺼질까 걱정’....정부‘우려할 수준 아냐’

1일 경북 포항시 흥해읍 망천리. 지난달 15일 발생한 규모 5.4 지진으로 진앙 반경 5.5㎞ 안에 있는 이 마을 논 곳곳

지열발전

‘포항 지열발전‘이 지진의 원인? …의혹제기에 ’사업 중단 위기'

국내에서 처음 시도하는 포항 지열발전이 지진 이후 일각에서 원인 제공자라는 의혹을 제기하자 중단 위기에 몰

포항지진

지진 여파? 갑작스러운 수능 연기에…관련업계 후폭풍

지난 15일 발생한 포항 지진으로 교육부가 2018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1주일 연기를 결정하면서 수능 날짜에 맞

Get Adobe Flash play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