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화장(火葬) 비율 82.7%…22년 만에 4배 증가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12.07 14:35:58

화장

우리나라에서 매장이 아닌 화장(火葬)으로 장례를 치르는 비율이 지난해 82.7%를 기록했다. 1994년 화장률이 20.5%였으므로 22년 만에 4배로 는 것이다.

7일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지난해 전국 화장률은 82.7%로 전년도 1.9%포인트 높아졌다.

우리나라 화장률은 2005년 52.6%로 매장률을 넘어선 이후 2011년에는 70%를 돌파했다. 이어 2012년 74%, 2013년 76.9%, 2014년 79.2%, 2015년 80.8%를 기록했다.

지난해 성별 화장률은 남성 85.4%, 여성 79.5%로, 남성이 높았다. 여성은 평균수명이 길어 고령으로 사망하는 비율이 높고, 고령자일수록 화장 대신 전통적 매장 을 선호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연령별로는 20대 사망자의 경우 97.7%가 화장되는 등 60대 미만의 화장률은 95.3%에 이르렀다. 60대 이상의 화장률은 79.8%였다.

이미 화장이 보편화된 60대 미만에서는 화장률이 전년 대비 0.8%포인트 증가하는 데 그쳤으나, 60대 이상에서는 2.3%포인트가 올랐다. 이는 고령층에서도 화장 중심의 장례문화가 빠르게 퍼지고 있음을 보여 준다.

시도별 화장률에서는 부산이 92.0%로 전국에서 가장 높았고, 인천 91.2%, 울산 90.2%, 경남 88.9% 등이 전국 평균보다 높았다. 화장률이 낮은 지역은 제주 67.7%, 충남 68.2%, 경북 71.2%, 충북 71.4% 등이었다.

수도권 지역의 화장률은 87.8%였으나 비수도권은 79.2%로 수도권이 8.5%포인트 높았다. 서울, 부산 등 8개 특별·광역시의 화장률은 87.6%였고, 그 외 도(道) 지역은 79.4%로 8.2%포인트 차이가 났다.

전국 시군구 기초지방자치단체 중에서 화장률이 높은 곳은 경남 통영시로 95.4%였고, 경남 사천시 94.9%, 부산 사하구 93.7% 순이었으며, 이에 반해 충남 청양군은 화장률이 41.1%로 가장 낮았고, 경북 예천군 46.8%, 전남 장흥군 50.8%, 경북 영양군이 53.5% 등도 낮은 편이었다.

복지부 관계자는 화장률이 지역별로 큰 차이가 나는데 대해 "화장에 대한 주민의 인식, 지역 고유의 장례문화, 화장시설 접근성, 개인의 판단 등이 복합적으로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본다"고 설명했다.

화장률

2017년 10월 현재 전국에서 운영되고 있는 화장시설은 올해 3월 개원한 함안 하늘공원을 포함해 59개소이고 화장로는 346개다.

작년 말 기준 연간 최대 화장능력은 30만6천720건(1일 평균 852건)으로 작년 사망자(28만827명) 중 화장한 사망자(23만2천128명, 1일 평균 645명)를 고려할 때 화장시설은 부족하지 않은 상황이다.

하지만 서울, 부산, 경기 등 화장수요보다 화장시설이 부족한 일부 지역에서는 화장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 장거리를 이동하고, 상대적으로 높은 요금을 내야 하는 등 불편을 겪고 있다.

복지부는 서울, 부산, 경기뿐만 아니라 최근 5년 내 화장률이 큰 폭으로 상승한 전북, 전남 등에서도 관련 시설을 확충하는 등 장기적인 대비가 필요하다고 판단했다. 복지부는 e하늘 장사정보시스템(m.ehaneul.go.kr)을 통해 화장예약을 할 수 있으며, 지난 11월부터는 모바일 기기에서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e하늘 장사정보시스템은 사용자의 위치정보(GPS)를 활용해 인근 장사시설을 알려주고, 장례식장 이용료 및 장례용품 가격정보를 인근 지역의 평균가격 및 전국 평균가격 정보와 비교하는 기능도 제공한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가상화폐 취급업소 대부분 지갑관리 보안 개선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취급업소 대부분이 가상화폐 지갑관리 보안을 개선하라는 권고를 충실히 이행하지 않은

암호화폐

벤처서 빠진 가상화폐 업계 반발…"종기 아프다고 다리 베는 격"

중소벤처기업부가 벤처기업 분류에서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종을 제외하기로 하면서 업계가 강력히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다음 주 유엔총회 무대 '데뷔'

세계적인 케이팝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전 세계 국가 정상들이 집결하는 유엔총회 무대에...

트와이스 'TT' 유튜브 4억뷰…"한국 여성뮤지션 최초"

그룹 트와이스의 '티티'(TT) 뮤직비디오가 유튜브 조회수 4억 건을 돌파했다.

슈퍼주니어, 10월 8일 미니앨범…"라틴 팝 한번 더"

그룹 슈퍼주니어가 10월 8일 스페셜 미니앨범 '원 모어 타임'(One More Time)을 발표한다.

이슈·특집[9·13부동산 대책]더보기

아파트

[9·13 부동산 대책]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 가능

정부가 지난 13일 내놓은 주택시장 안정 방안 중 대출억제책이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는

아파트

[9‧13부동산 대책] 주택보유자, 규제지역 내 신규 주택대출 금지

앞으로 주택을 보유한 사람은 투기지역이나 투기과열지구, 조정대상지역 등 규제지역에서 주택을 신규 구입할

부동산대책

[9·13부동산 대책] 분양권 소유자 무주택자서 제외·부정당첨자 계약 취소

9·13 부동산 대책에는 분양권이나 입주권 소유자는 무주택자에서 제외하고 부정 당첨자에 대한 계약 취소를 의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