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혁신창업 활성화' ...민간주도 팁스 창업에 1천억 원 지원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12.07 15:02:05

중기부

중소벤처기업부는 혁신창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내년에 민간이 대상을 선정하면 정부가 후속 지원해주는 '팁스'(TIPS) 창업프로그램에 1천62억 원의 예산을 투입한다고 7일 밝혔다.

20일 이런 내용을 포함한 '팁스 그랜드 컨벤션'을 개최해 그동안 진행한 팁스 프로그램 성과와 함께 내년도 팁스 정책 방향을 발표할 예정이다.

2015년 7월 문을 연 역삼 팁스타운에는 창업팀 48개와 운영사 11개 등 87개 업체, 594명이 입주해 있다.

최 차관은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고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혁신창업에 힘써달라"며 "정부도 혁신기술로 무장한 팁스 창업팀들이 글로벌 유니콘(기업가치 10억 달러 이상의 비상장 스타트업)으로 성장하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팁스는 성공한 벤처인 등 민간이 창업기업을 선별·추천하면 민간 투자와 정부 연구개발(R&D)을 연계 지원해주는 프로그램이며. 팁스 운영사가 창업팀에 1억 원 내외를 선투자하면, 정부는 R&D나 창업사업화 자금 등을 매칭해 지원 해주고 있다.

중기부에 따르면 2013년 6월부터 올해 11월까지 총 364개 창업팀이 선정돼 지원을 받았다. 전체 지원 금액은 엔젤투자 717억 원(팀당 평균 2억 원)에 매칭 방식으로 R&D 1천378억 원, 창업사업화 178억 원 등이다.

팁스프로그램으로 창업한 사람 1천134명 중 석박사는 55.9%, 국내외 대기업 출신은 29.5%다.

국내외 민간투자 유치 금액은 총 5천49억원(엔젤투자 717억원·후속투자 4천332억원)으로, 민간투자 유치 금액이 정부지원금의 3.2배에 달한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가상화폐

청와대 "가상화폐 거래소 폐지법안 당장 안 꺼낸다"

청와대는 15일 박상기 법무부 장관이 최근 거론한 가상화폐 거래소 폐지 특별법안이 당장 가상화폐 대책에

암호화폐

당국 한마디에 '오락가락'…가상화폐 시세 또 롤러코스터

가상화폐(암호화폐) 시장이 당국에서 한 마디를 내놓을 때마다 일희일비하며 흔들리는 모습을 보였다. 15일

비트코인

"가상화폐 실명제 차질없이 추진" 정부 방침에 시중은행 '신중'

정부가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폐쇄 방침 논란을 잠재우고 '가상통화 실명제'를 차질없이 추진하겠다고

이슈·특집 [연말정산]더보기

1

[연말정산]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 15일 시작

13월의 보너스가 될까, 예상치 못한 세금 폭탄이 될까. 국세청은 오는 15일부터 2017년 귀속 연말정산 서비스를 편

1

[연말정산] 아동 학원영수증 필수…알아두면 좋은 '꿀팁'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에서 조회되지 않는 지출 중 공제가 가능한 영수증은 직접 별도로 챙겨야 한다. 다자녀

연말정산

[연말정산] '이것'만 주의해도 세금 폭탄 피해

연말정산이 세금 폭탄이 되지 않으려면 공제 서류를 꼼꼼하게 챙기는 것만큼이나 과다 공제를 피하는 것도 중요

Get Adobe Flash play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