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유라시아 공략…러시아에 880억 원 투자 '신공장' 건설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12.07 15:54:05

오리온

오리온은 유라시아 시장을 본격 공략하기 위해 러시아 트베리주(州)에 3년간 8천130만 달러(약 880억원)를 투자해 신공장을 건설한다고 7일 밝혔다.

오리온은 지난 6일(현지시간) 트베리 주지사 사무실에서 신공장 건설에 대한 투자 협정을 체결했다. 이 자리에서 오리온은 신공장 건설과 관련한 투자 계획을 발표하고 현지인 고용창출을 통한 지역발전을 약속했으며, 트베리주는 법인세 감면 등 다양한 세제 혜택을 제공하기로 했다.

공장은 트베리 라슬로보 산업단지 내 사업부지 10만6천950㎡(3만2천400평)에 연면적 3만8천873㎡(1만1760평) 규모로 건설된다. 이는 기존 트베리 공장보다 6배 이상 큰 규모로, 연간 최대 생산량은 약 2천억원 규모에 달한다. 내년 초 착공해 2020년에 공사를 완료할 예정이다.

오리온은 1993년에 초코파이를 수출하며 러시아에 진출했다. 2006년 트베리 공장 설립 이후 2008년 노보 지역에도 공장을 지었다.

초코파이는 지난해 연간 판매량 6억 개를 돌파하는 등 최근 5년간 연 20% 이상 고성장해 러시아 '국민파이'로 자리매김했다고 오리온은 전했다.

오리온은 신공장 완공 이후 초코파이의 공급량을 연간 10억개 이상으로 확대하며 러시아 제과시장 5대 브랜드로 키운다는 전략이다. 초코파이와 함께 인기를 끌고 있는 초코송이 외에 비스킷 제품 라인업도 확대할 계획이다.

오리온 관계자는 "이번 신공장은 10조 제과시장을 보유한 러시아를 공략하는 전초기지이자 동유럽과 유럽연합(EU) 국가까지 시장을 확대하는 초석이 될 것"이라며 "중국, 베트남에 이어 유라시아 시장 공략을 본격화하겠다"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정무위

최종구 "가상화폐거래소 전면폐쇄·불법거래소 폐쇄 모두 검토"

정부가 가상화폐 거래소를 전면 폐쇄하거나 불법행위를 저지른 거래소만 폐쇄하는 두 가지 방안을 모두

정무위

정무위, 정부 가상화폐 대책 혼선 한목소리 질타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여야 의원들은 18일 정부가 최근 거래소 폐쇄 등 부처 간 조율되지 않은 가상화폐 투기근절

금융위원장

가상통화 관련 자금세탁 의심거래 모니터링 강화

은행권이 가상화폐(암호화폐·가상통화)와 관련한 자금세탁 의심거래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한 것으로

이슈·특집 [연말정산]더보기

1

[연말정산]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 15일 시작

13월의 보너스가 될까, 예상치 못한 세금 폭탄이 될까. 국세청은 오는 15일부터 2017년 귀속 연말정산 서비스를 편

1

[연말정산] 아동 학원영수증 필수…알아두면 좋은 '꿀팁'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에서 조회되지 않는 지출 중 공제가 가능한 영수증은 직접 별도로 챙겨야 한다. 다자녀

연말정산

[연말정산] '이것'만 주의해도 세금 폭탄 피해

연말정산이 세금 폭탄이 되지 않으려면 공제 서류를 꼼꼼하게 챙기는 것만큼이나 과다 공제를 피하는 것도 중요

Get Adobe Flash play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