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유라시아 공략…러시아에 880억 원 투자 '신공장' 건설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12.07 15:54:05

오리온

오리온은 유라시아 시장을 본격 공략하기 위해 러시아 트베리주(州)에 3년간 8천130만 달러(약 880억원)를 투자해 신공장을 건설한다고 7일 밝혔다.

오리온은 지난 6일(현지시간) 트베리 주지사 사무실에서 신공장 건설에 대한 투자 협정을 체결했다. 이 자리에서 오리온은 신공장 건설과 관련한 투자 계획을 발표하고 현지인 고용창출을 통한 지역발전을 약속했으며, 트베리주는 법인세 감면 등 다양한 세제 혜택을 제공하기로 했다.

공장은 트베리 라슬로보 산업단지 내 사업부지 10만6천950㎡(3만2천400평)에 연면적 3만8천873㎡(1만1760평) 규모로 건설된다. 이는 기존 트베리 공장보다 6배 이상 큰 규모로, 연간 최대 생산량은 약 2천억원 규모에 달한다. 내년 초 착공해 2020년에 공사를 완료할 예정이다.

오리온은 1993년에 초코파이를 수출하며 러시아에 진출했다. 2006년 트베리 공장 설립 이후 2008년 노보 지역에도 공장을 지었다.

초코파이는 지난해 연간 판매량 6억 개를 돌파하는 등 최근 5년간 연 20% 이상 고성장해 러시아 '국민파이'로 자리매김했다고 오리온은 전했다.

오리온은 신공장 완공 이후 초코파이의 공급량을 연간 10억개 이상으로 확대하며 러시아 제과시장 5대 브랜드로 키운다는 전략이다. 초코파이와 함께 인기를 끌고 있는 초코송이 외에 비스킷 제품 라인업도 확대할 계획이다.

오리온 관계자는 "이번 신공장은 10조 제과시장을 보유한 러시아를 공략하는 전초기지이자 동유럽과 유럽연합(EU) 국가까지 시장을 확대하는 초석이 될 것"이라며 "중국, 베트남에 이어 유라시아 시장 공략을 본격화하겠다"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가상화폐 취급업소 대부분 지갑관리 보안 개선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취급업소 대부분이 가상화폐 지갑관리 보안을 개선하라는 권고를 충실히 이행하지 않은

암호화폐

벤처서 빠진 가상화폐 업계 반발…"종기 아프다고 다리 베는 격"

중소벤처기업부가 벤처기업 분류에서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종을 제외하기로 하면서 업계가 강력히

비트박스 트론

라인 가상화폐 거래소 비트박스, 첫 코인 '트론' 상장

네이버의 일본 자회사 라인은 싱가포르 소재 자사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비트박스'가 첫 코인 '트론'(TRX)을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월드투어 대장정 나서는 방탄소년단…16개 도시 33회 공연

보이그룹 방탄소년단이 이달 말부터 국내외 약 80만 명의 팬들과 만나는 월드투어...

엑소 백현·로꼬, 31일 듀엣곡 '영' 공개

엑소 백현과 래퍼 로꼬가 듀엣곡을 선보인다.

송지효-장윤주, 라이프타임 예능 '파자마 프렌즈' 출연

라이프타임은 배우 송지효와 모델 장윤주, 걸그룹 레드벨벳 조이, 우주소녀 성소가 새 예능...

이슈·특집[2018년세법개정]더보기

의료비

의료비 공제 변화…산후조리원 비용 넣고 실손보험금 뺀다

내년부터 실손의료보험금으로 보전받은 금액을 의료비로 세액공제 받는 길이 원천적으로 차단된다. 연간 총급여

맥주

맥주 종량세 과세 ‘그대로’…금융종합과세 확대방안 빠져

수입 맥주와 국산 맥주 간 차별적 과세표준 산정 요소를 없애기 위해 제안됐던 맥주 종량세 체계 도입안이 결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