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에서 세 번째로 많이 팔린 車, 현대 ‘아반떼’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12.19 09:46:18

현대차 '2017 아반떼'
현대차 '2017 아반떼'

현대자동차의 준중형 세단 '아반떼'가 지난해 세계 시장에서 세 번째로 많이 팔린 모델로 드러났다. 현대차 스포츠유틸리티차(SUV) '투싼'도 처음 '베스트셀링 상위 10개 모델'에 이름을 올렸다.

19일 글로벌 판매 데이터 제공 사이트 '베스트셀링카블로그닷컴'에 따르면 아반떼는 2016년 한해 세계 시장에서 모두 87만9천224대가 팔렸다. 이는 도요타 코롤라, 포드 F-시리즈에 이어 베스트셀링 3위에 해당하는 판매량이다.

아반떼 판매량은 2015년(91만3천152대)보다는 3.7% 줄었지만, 2015년 2위였던 폭스바겐 '골프'가 9.8%(9만2천887대) 급감해 4위로 밀려나면서 아반떼가 1년 만에 4위에서 3위로 한 단계 올라섰다.

해외에서 '엘란트라', 'i35' 등의 이름으로 판매되는 아반떼는 국내는 물론, 미국과 중국 등 다수 글로벌 시장에서 지속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다는 게 현대차의 설명이다.

현대차 '투싼'의 경우 판매량이 2015년 대비 30% 가까이 늘면서 지난해 처음 글로벌 베스트셀링카 10위권에 들었다. 투싼은 2015년 21위(58만614대)에서 무려 13계단이나 훌쩍 뛰어 8위(74만6천365대)를 기록했다.

현대차 '2017 투싼'
현대차 '2017 투싼'

특히 투싼은 경쟁 모델 혼다 'HR-V'와 'CR-V', 도요타 '라브(RAV)4' 등을 따돌리고, 닛산 'X-트레일러'(전체 순위 6위)에 이어 세계 SUV 모델들 가운데 두 번째로 많이 팔린 것으로 집계됐다.

SUV는 2015년까지 세계 베스트셀링카 10위 안에 단 한 모델도 없었으나, 최근 세계적 'SUV 열풍' 현상에 힘입어 투싼을 포함한 3개 모델이 일제히 10권에 이름을 올렸다.

아울러 현대차는 아반떼, 투싼 뿐 아니라 엑센트(52만9천485대·27위), i10(39만2천345대·46위), 쏘나타(37만8천111대·47위) 등 모두 5개 모델을 글로벌 베스트셀링카 50위 안에 넣는 데 성공했다.

기아차 중에서는 스포티지(57만5천565대)가 23위로 순위가 가장 높았고, K3(46만107대)가 38위를 기록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가상화폐 취급업소 대부분 지갑관리 보안 개선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취급업소 대부분이 가상화폐 지갑관리 보안을 개선하라는 권고를 충실히 이행하지 않은

암호화폐

벤처서 빠진 가상화폐 업계 반발…"종기 아프다고 다리 베는 격"

중소벤처기업부가 벤처기업 분류에서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종을 제외하기로 하면서 업계가 강력히

비트박스 트론

라인 가상화폐 거래소 비트박스, 첫 코인 '트론' 상장

네이버의 일본 자회사 라인은 싱가포르 소재 자사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비트박스'가 첫 코인 '트론'(TRX)을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유재석+tvN 첫만남, ‘유 퀴즈 온 더 블럭’ 29일 첫방 확정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연출 김민석 이은경)이 29일 첫 방송된다.

방탄소년단, '페이크 러브' 美 레코드산업협회 골드 인증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레코드산업협회(Recording Industry Association of America)로부터 세 번째...

유니티, 9월 마지막 앨범 발매…용감한형제 신곡

KBS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더유닛'으로 결성된 걸그룹 유니티가 다음 달 마지막 앨범을 낸다.

이슈·특집[2018년세법개정]더보기

의료비

의료비 공제 변화…산후조리원 비용 넣고 실손보험금 뺀다

내년부터 실손의료보험금으로 보전받은 금액을 의료비로 세액공제 받는 길이 원천적으로 차단된다. 연간 총급여

맥주

맥주 종량세 과세 ‘그대로’…금융종합과세 확대방안 빠져

수입 맥주와 국산 맥주 간 차별적 과세표준 산정 요소를 없애기 위해 제안됐던 맥주 종량세 체계 도입안이 결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