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더리움 올해 80배 급등…비트코인 넘보는 가상화폐들

연합뉴스

  • 기사입력 2017.12.19 16:43:36

비트코인 이더리움

비트코인이 코인당 가격이 2천만원을 넘어가며 가상화폐의 '대장코인' 역할을 하고 있지만 수익률을 기준으로 하면 상황이 달라진다.

비트코인과 함께 가상화폐 양대 축인 이더리움은 연간 수익률이 8천에 육박하며 가장 몸값이 오른 코인으로 등극했다.

19일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에 따르면 18일 오후 5시 현재 이더리움의 1코인당 가격은 82만600원으로 지난해 말에 견줘 7천945.1% 올라 빗썸에 상장된 가상화폐 가운데 수익률이 가장 높았다.

지난해 말 1만원 남짓이었던 이더리움이 80여만원으로 1년 사이 80배로 불어났다.

이더리움은 러시아 이민자 출신 캐나다인 비탈리크 부테린이 2014년에 개발한 가상화폐로, 비트코인보다 한층 더 진화한 블록체인 기술에 기반을 두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빗썸에서 지난해 9월부터 거래되기 시작했으나 올해 들어서 투자자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마이크로소프트, 인텔, JP모건 등이 올 3월 블록체인 기술 이용에 협력하기 위해 기업이더리움연합(EDA)을 결성하고,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이더리움 창업자 부테린을 만나는 등 호재가 나오면서 5∼6월 가격이 급등했다.

6월 빗썸이 홈페이지 접속 마비 사태를 겪은 것도 이더리움 시세 폭등 때문이었다.

이더리움은 이후에도 지칠 줄 모르는 상승세를 보이며 지난달 중순에 재차 단기 급등했고, 최근 들어 이달 10∼14일 4일 만에 79%나 뛰어오르기도 했다.

비트코인은 올해 들어 1천724.8% 올라 대장 코인으로서 위세를 떨쳤다. 몸값이 가장 비쌀 뿐아니라 상승률 역시 높았다.

하지만 워낙 단기 급등락하는 행보를 보여 투자자들을 웃고 울리게 했다. 지난달 13일부터 이달 8일까지 258% 급등했다가 이후 이틀 사이에만 42% 떨어졌다.

올 5월 상장한 라이트코인은 1천614.3%의 높은 수익률을 기록했다.

라이트코인은 전 구글 직원 찰리 리가 만든 가상화폐다. 비트코인보다 거래 편의성이 좋다는 점으로 투자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라이트코인의 최대 채굴량과 유통량이 비트코인의 4배가량에 달한다.

대시는 올해 4월 상장한 이후 1천274.2% 올라 수익률 1천% 이상 대열에 마지막 주자로 합류했다.

대시는 2014년 1월 개발된 암호화폐로 익명성이 높아 '다크코인'(DarkCoin)으로도 불렸다.

지난달 초·중순 30만원대 중반이던 대시는 그달 12일 자정 전후로 폭등해 이튿날 13일 오전 71만200원으로 2배 가까이 오르면서 상승세를 이어갔다.

비트코인에서 갈라져 나온 비트코인캐시(503.9%)와 이더리움에서 파생된 이더리움 클래식(405.6%)도 '본체'에 버금가는 수익률을 기록했다.

퀀텀(193.3%), 리플(174.7%), 모네로(144.8%) 등 올해 하반기 상장된 가상화폐도 2배 이상 올랐다.

빗썸 관계자는 "투자자 커뮤니티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을 통해 검증되지 않은 정보가 전달되고 여기에 반응하는 일부 투자자들 있다"며 "반드시 개별 가상화폐를 충분히 이해하고 시총이 크고 거래량이 많은 가상화폐를 골라 여유자금으로만 투자해야 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글로벌 코인마켓더보기

비트코인

골드만삭스 "비트코인, 개도국서 실질 화폐 가능"

미국 투자은행 골드만삭스가 대표적 가상화폐(암호화폐)인 비트코인이 개발도상국에서 실질 화폐 형태로 성공할

가상화폐 비트코인

가상화폐 광풍에 헤지펀드도 대박…지난해 투자수익 3천175%↑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광풍에 힘입어 가상화폐와 블록체인 기업에 투자한 헤지펀드들이 지난해 3천%가 넘는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워너원 박지훈·황민현·배진영, 스페셜 포토 공개…"물오른 비주얼"

그룹 워너원 박지훈, 황민현, 배진영의 스페셜 앨범 사진이 공개되어 눈길을 끌었다.

소미, 발랄한 성숙美…"미모 포텐 폭발"

소미가 산뜻한 단발로 스타일 변신에 성공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유빈, 11년 만에 홀로서기…6월 첫 솔로앨범

걸그룹 원더걸스 출신 유빈(30)이 솔로 앨범을 내고 데뷔 11년 만에 홀로서기 한다.

이슈·특집[추경예산안 통과]더보기

추경안

청년일자리 추경 3.8조 확정…청년고용위기‧위기지역 지원

청년고용위기를 막고 구조조정으로 인한 위기 지역을 돕기 위한 문재인 정부의 두 번째 추가경정예산(추경)이 21

추경안

농식품부, 추경으로 710억 원 확보…농업·농촌 분야에 투입

농림축산식품부는 올해 추경 예산이 확정되면서 농업·농촌 분야에 710억 원의 예산을 추가로 투입할 계획이라고

게시판

교육부 추경예산 1천623억 원…고졸 청년 中企 취업지원 강화

교육부는 2018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 1천623억 원이 국회 심의·의결을 거쳐 21일 확정됐다고 밝혔다. 고졸 청년

주택

국토부 추경예산 5천362억 원…역세권 매입·전세임대 2천호 공급

역세권 등지에 청년을 위한 매입임대와 전세임대가 각 1천호 추가로 공급된다. 국토교통부는 21일 국회에서 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