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 함께, 이정재 염라대왕역 캐스팅 비화 "잠깐 나오는 줄 알았는데...30회나 나와"

재경일보 이희진 기자 이희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7.12.20 01:12:31

신과 함께
©SBS 연예정보프로그램 ‘본격연예 한밤’

영화 ‘신과 함께’에서 염라대왕 역을 맡은 이정재가 캐스팅 비화를 전해 눈길을 끌었다.

19일 오후 방송된 SBS 연예정보프로그램 ‘본격연예 한밤’에서 진행된 영화 ‘신과함께-죄와 벌’(감독 김용화)의 배우들과 인터뷰에서 이정재는 염라대왕 역에 캐스팅된 비화를 전했다.

이정재는 “사실 동료 소방관 중의 한 명으로 카메오로 잠깐 출연하는 역할이었다”며 “이후 감독님께서 염라대왕 역할은 어떠냐고 연락이 왔다”고 했다.

이정재가 “염라대왕에 대한 정보가 너무 없었다. 잠깐 나오는 줄 알았다”고 말하자 차태현은 “30회나 나온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덧붙여 차태현, 주지훈 등은 “현장에서 이정재 씨가 염라언니로 불린다”고 말했고 하정우는 "이탈리아 스타일이다"고 표현했다.

이에 이정재는 "마음에 쏙 든다"고 말해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신과함께’는 화재 사고 현장에서 여자아이를 구하고 죽음을 맞이한 소방관 자홍(차태현 역)이 그를 안내하는 저승차사 해원맥, 덕춘, 강림과 함께 49일 동안 살인, 나태, 거짓, 불의, 배신, 폭력, 천륜 7개의 지옥에서 재판을 받으며 벌어지는 이야기로 20일 개봉된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재경TV더보기

아시안컵 축구

[아시안컵] 한국-중국전, 응원도 빛났다...한국 축구 '조별순위' 1위로 우승컵 도전

예상했던 대로 중국은 한국의 상대가 아니었다. 월드클래스 손흥민은 중국의 수비수를 농락했고 그의 발을 통해

펫티켓

반려동물 키우세요? 관련 법규와 펫티켓 숙지하세요

우리나라는 반려동물 인구 천만시대에 접어들었지만 관련 제도에 대한 인지와 준수 수준은

산드라 오 킬링이브

산드라 오, 골든글로브에서 새로운 기록을 쓰다

#아시아 배우 최초의 골든글로브 시상식 진행 #아시아계로서는 38년만에 여우주연상 수상 #골든글로브에서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수지, 맨 얼굴에서 광채가…넘치는 피부 자신감

가수 겸 배우 수지가 매거진 마리끌레르 2월호 별책부록의 커버를 장식했다.

이동욱, 미리 만난 발렌타인데이 '눈길'

배우 이동욱이 발렌타인데이를 앞두고 로맨틱한 화보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샤이니 태민, 출구 없는 무한 매력

샤이니의 멤버로, 그리고 솔로 아티스트로도 자리 잡아가고 있는 태민이 패션 매거진...

이슈 [CES 2019]더보기

삼성

[CES 2019] 삼성·LG·현대차·네이버…CES서 '4사 4색' 로봇 경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9일 열린 'CES 2019'에서는 국내 대기업들이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개발 중인 다양한 로봇

현대기아차

[CES 2019] 현대·기아차 CES서 '홀로그램 AR 내비' 공개

현대·기아자동차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9'에서 스위스 기업 웨이레이(Wayray)와 손잡고 개발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