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알리바바 브라우저, 亞 일부서 구글 크롬 제치고, 급성장

재경일보 장선희 기자 장선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1.02 14:32:41

uc

중국 알리바바의 모바일 인터넷 브라우저인 UC가 아시아 일부 지역에서는 세계 최강인 구글 크롬(Chrome)을 제치고 급성장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웹 조사 업체 스태트카운터에 따르면 UC는 인도에서 지난해 모바일 브라우저 시장의 51%를 차지해 크롬(30%)을 압도적으로 눌렀다고 미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했다.

인도네시아에서도 UC는 41%를 점유해 크롬(32%)을 10%포인트 가까이 따돌렸다. 크롬은 전 세계 사용자가 10억 명을 넘어 점유율 47%를 차지한 1인자이지만 아시아에서는 UC의 기세에 눌렸다.

UC는 애플리케이션 용량이 적어 저가형 스마트폰에 더 적합하고, 모바일 서비스가 고르지 않은 지역에서도 선호되기 때문이다. UC 앱은 31메가바이트(MB)가 필요하지만 크롬은 125MB를 차지한다.

UC는 콘텐츠에서도 차별화를 택했다. 뉴스, 스포츠 중계 등을 강화해 포털사이트처럼 보이도록 했다.

UC는 그러나 안방 시장인 중국에서는 점유율이 17%로 크롬(54%)에 못 미친다. 이미 경쟁이 치열해진 중국에서 눈을 돌려 동남아시아와 인도 공략에 공을 들이고 있다.

알리바바는 실제로 지난해 싱가포르에 본사를 둔 전자상거래 업체 라자다(Lazada)그룹의 최대 주주로 올라서 아마존에 선전 포고를 했다. 인도에서도 아마존이 50억 달러를 쏟아붓는 데 맞서 알리바바는 경쟁사 스냅딜닷컴(Snapdeal.com)에 투자를 확대하고 있다.

UC 브라우저는 중국 모바일 인터넷 업체 UC웹(UCWeb)이 2004년 출시했으며, 알리바바에 2014년 47억 달러에 인수됐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가상화폐 취급업소 대부분 지갑관리 보안 개선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취급업소 대부분이 가상화폐 지갑관리 보안을 개선하라는 권고를 충실히 이행하지 않은

암호화폐

벤처서 빠진 가상화폐 업계 반발…"종기 아프다고 다리 베는 격"

중소벤처기업부가 벤처기업 분류에서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종을 제외하기로 하면서 업계가 강력히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다음 주 유엔총회 무대 '데뷔'

세계적인 케이팝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전 세계 국가 정상들이 집결하는 유엔총회 무대에...

트와이스 'TT' 유튜브 4억뷰…"한국 여성뮤지션 최초"

그룹 트와이스의 '티티'(TT) 뮤직비디오가 유튜브 조회수 4억 건을 돌파했다.

슈퍼주니어, 10월 8일 미니앨범…"라틴 팝 한번 더"

그룹 슈퍼주니어가 10월 8일 스페셜 미니앨범 '원 모어 타임'(One More Time)을 발표한다.

이슈·특집[9·13부동산 대책]더보기

아파트

[9·13 부동산 대책]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 가능

정부가 지난 13일 내놓은 주택시장 안정 방안 중 대출억제책이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는

아파트

[9‧13부동산 대책] 주택보유자, 규제지역 내 신규 주택대출 금지

앞으로 주택을 보유한 사람은 투기지역이나 투기과열지구, 조정대상지역 등 규제지역에서 주택을 신규 구입할

부동산대책

[9·13부동산 대책] 분양권 소유자 무주택자서 제외·부정당첨자 계약 취소

9·13 부동산 대책에는 분양권이나 입주권 소유자는 무주택자에서 제외하고 부정 당첨자에 대한 계약 취소를 의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