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알리바바 브라우저, 亞 일부서 구글 크롬 제치고, 급성장

재경일보 장선희 기자 장선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1.02 14:32:41

uc

중국 알리바바의 모바일 인터넷 브라우저인 UC가 아시아 일부 지역에서는 세계 최강인 구글 크롬(Chrome)을 제치고 급성장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웹 조사 업체 스태트카운터에 따르면 UC는 인도에서 지난해 모바일 브라우저 시장의 51%를 차지해 크롬(30%)을 압도적으로 눌렀다고 미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했다.

인도네시아에서도 UC는 41%를 점유해 크롬(32%)을 10%포인트 가까이 따돌렸다. 크롬은 전 세계 사용자가 10억 명을 넘어 점유율 47%를 차지한 1인자이지만 아시아에서는 UC의 기세에 눌렸다.

UC는 애플리케이션 용량이 적어 저가형 스마트폰에 더 적합하고, 모바일 서비스가 고르지 않은 지역에서도 선호되기 때문이다. UC 앱은 31메가바이트(MB)가 필요하지만 크롬은 125MB를 차지한다.

UC는 콘텐츠에서도 차별화를 택했다. 뉴스, 스포츠 중계 등을 강화해 포털사이트처럼 보이도록 했다.

UC는 그러나 안방 시장인 중국에서는 점유율이 17%로 크롬(54%)에 못 미친다. 이미 경쟁이 치열해진 중국에서 눈을 돌려 동남아시아와 인도 공략에 공을 들이고 있다.

알리바바는 실제로 지난해 싱가포르에 본사를 둔 전자상거래 업체 라자다(Lazada)그룹의 최대 주주로 올라서 아마존에 선전 포고를 했다. 인도에서도 아마존이 50억 달러를 쏟아붓는 데 맞서 알리바바는 경쟁사 스냅딜닷컴(Snapdeal.com)에 투자를 확대하고 있다.

UC 브라우저는 중국 모바일 인터넷 업체 UC웹(UCWeb)이 2004년 출시했으며, 알리바바에 2014년 47억 달러에 인수됐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가상화폐

비트코인 1천200만원 회복…'검은 금요일' 충격 벗어나

전 세계적인 가상화폐(암호화폐·가상통화) 규제 움직임이 수그러들자 비트코인 가격이 반등하며 이른바 '검은

비트코인

비트코인 한때 1만1천달러대 상승…"고래투자자 지난주초 매집"

대표적 가상화폐인 비트코인 가격이 상승세를 이어가면서 한때 1만1천 달러대로 상승했다. 미국 가상화폐

비트코인 거래

"韓 가상화폐 거래 중 비트코인 비중 32.7%…세계 최저"

우리나라는 가상화폐 거래 중 비트코인 거래가 차지하는 비중이 전세계에서 가장 낮은 것으로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영화 '뺑반'에 공효진·류준열·조정석 캐스팅

공효진과 류준열·조정석이 영화 '뺑반'(가제)에서 호흡을 맞춘다. 배급사 쇼박스는...

지드래곤·테디, 작년 작사·작곡 저작권료 수입 1위

빅뱅의 지드래곤과 프로듀서 테디가 지난해 대중음악 분야별 저작권료 수입 1위를 각각 차지...

이민호 기부 브랜드 '프로미즈', 입양대기아동 위한 캠페인

사회복무요원으로 군 복무 중인 배우 이민호(31)가 2014년 고안해 활동 중인 사회공헌 기부...

이슈·특집 [한국GM 철수 위기]더보기

지엠

韓 정부‘실사 먼저'vs GM '자금 지원’...GM이 우위

우리 정부와 미국 제너럴모터스(GM)가 한국GM 지원문제를 놓고 팽팽한 힘겨루기를 하고 있다. GM은 신차물량 배

지엠

경영 부실 한국GM, 방치한 정부의 책임론 제기

한국GM의 경영 부실이 하루 이틀 된 문제가 아님에도 정부가 수년간 방치한 탓에 군산공장 폐쇄 결정을 막지 못했

지엠

한국GM, 군산공장 페쇄 조치...국내 車산업‘위축’,노조 반발

제너럴모터스(GM)가 13일 한국GM의 군산공장 폐쇄와 함께 추가적인 구조조정을 결정하자 국내 자동차 산업이 더욱

GM

GM. 한국 GM 경영난에 지원 요청...‘부실 책임 규명 無‘ 비판

GM이 자회사인 한국GM의 경영난을 해소하기 위해 한국 정부에 지원을 요청하면서 정부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Get Adobe Flash play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