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혼다, 中 알리바바와 커넥티드카 공동개발…중국시장 겨냥

재경일보 장선희 기자 장선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1.03 10:36:32

혼다

일본 혼다가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업체 알리바바와 손잡고 자동차를 인터넷으로 접속하는 '커넥티드 카'를 공동개발한다. 이를 통해 중국시장 개척에 박차를 가하겠다는 의도로 풀이된다.

3일 아사히·니혼게이자이 신문에 따르면 혼다는 알리바바 산하의 지도정보업체 오토내비와 연대, 커넥티드 카 서비스를 개발한다. 오토내비는 2015년 혼다와 카 내비게이션 분야에서 협업했던 상대다.

이번 협업은 자동차 업체와 정보기술(IT)기업의 본격적인 융합을 알리는 신호로 여겨진다.

양측은 지도정보를 토대로 주차장이나 주유소 결제를 차에 탄 채로 할 수 있는 기능을 갖출 계획이다. 등록자가 5억 명이 넘는 알리바바의 결제시스템 알리페이를 활용한다.

알리페이는 중국인들의 생활인프라로 정착되고 있다. 차량단말기에 알리페이 결제기능을 갖추면 스마트폰으로 조작하는 것처럼 차량단말기에서 쇼핑결제 등 일상생활이 가능하게 된다.

중국에서는 정부 주도로 차세대 자동차 기술개발이 진전되고 있는데, 혼다는 일본 자동차 기업 가운데 앞서서 현지 인터넷 기업 등과 연대를 강화하고 있다. 앞서 전기차(EV) 부문에서도 현지 IT기업 뉴소프트와 공동개발을 진행했고, 그 결과물을 올해 시판할 계획이다.

세계 자동차업계는 커넥티드카와 함께 오토노머스(자율주행), 셰어링(자동차공유), 일렉트리시티(전동화)의 영어 머리 문자를 딴 'CASE'가 향후 주도권을 가를 차세대 기술로 평가된다.

중국은 EV나 자동차공유 등 기술과 서비스 부문에서 앞서가고 있다. 세계최대 자동차시장인 중국에서 뛰어난 서비스를 확립하면, 최첨단 커넥티드카를 일본 등지의 소비자도 이용하게 된다.

중국에서는 자율주행에서도 인터넷통신판매 대기업이 대두, 자동차 기업과 연대가 활발하다. 검색기업 바이두는 2017년 7월 자율주행기술개발 프로젝트 '아폴로계획'을 시동했다.

시가총액이 50조 엔(약 474조 원)이 넘는 텐센트는 미국 EV 업체 테슬라에 2천억 엔을 출자하는 것은 물론 중국 내 EV 스타트업 기업 등에도 출자한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암호화폐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 "가상통화 화폐 아냐"…세탁방지 의무

가상통화(암호화폐·가상화폐)는 화폐가 아니며 국가 차원에서 이를 활용한 자금세탁을 막아야 한다는

고팍스

정보보호 공인받은 고팍스…국내 가상화폐거래소 첫 ISMS 획득

국내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고팍스가 업계 최초로 국내 최고 수준의 종합 정보보호 인증을 획득했다. 22일

빗썸

가상화폐거래소 빗썸, BK컨소시엄에 4천억에 팔렸다

국내 주요 가상화폐거래소 빗썸이 싱가포르를 기반으로 한 BK 글로벌 컨소시엄에 매각됐다. 12일 금융권에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기대작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AR게임 소재도 다룬다

하반기 기대작으로 꼽히는 tvN 주말극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이 13일 증강현실(AR) 게임을 배경으로 다루겠다고...

홍윤화-김민기 17일 결혼…다정한 웨딩사진 공개

'개그계 커플' 홍윤화(30)와 김민기(35)가 8년간의 교제 끝에 오는 17일 결혼식을 올린다고 두 사람의 소속사...

방탄소년단·트와이스, 오리콘 1위 싹쓸이...혐한 움직임 무색

일본 극우 세력을 중심으로 하는 반한(反韓)ㆍ혐한(嫌韓) 움직임에도 그룹 방탄소년단과 걸그룹 트와이스가...

이슈·특집[연말정산 미리보기]더보기

연말정산

연말 정산 오늘부터 챙기세요...'보너스 vs 세금폭탄'

국세청은 올해 근로소득에 대한 연말정산 예상 결과를 미리 볼 수 있는 연말정산 미리보기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연말정산

국세청의 '꿀팁'…집주인 동의 없어도 월세공제

집주인으로부터 동의를 받지 못해 임대차 계약에 대한 확정일자를 받지 못해도 월세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