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증시, 영국증시 상승장 계속…또 역대 최고치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1.11 09:32:45

유럽증시

유럽 주요국 증시는 10일(현지시간) 유로화 강세 영향 등에 혼조세로 마쳤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0.23% 오른 7,748.51을 기록, 또다시 역대 최고치를 경신했다.

반면에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는 0.78% 하락한 13,281.34로 거래를 끝냈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40 지수도 0.35% 빠진 5,504.68로 장을 마쳤다.

범유럽 지수인 유로 Stoxx 50 지수 역시 0.42% 내린 3,607.82로 마감했다. 이날 유럽 증시는 유로화 강세와 각국 산업의 전망에 따라 엇갈린 행보를 보였다.

런던증시는 은행주와 소매업의 강세가 지난달초 시작된 상승장을 견인하며 역대 최고치를 또다시 갈아치웠다. 프랑크푸르트증시와 파리증시는 유로화 강세의 여파로 부진했다.

런던증시에서는 금융주 로열뱅크오브스코틀랜드, HSBC홀딩스, 프루덴셜, 스탠더드차타드가 모두 3% 급등했다.

프랑크푸르트증시에서는 자동차부품기업 콘티넨탈과 미디어기업 프로지벤자트아인스가 3%대 낙폭을 보였고, 파리증시에서는 다논이 3% 가까이 하락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비트코인, 한 달 만에 다시 1천만원대 회복

가상화폐(암호화폐) 비트코인 가격이 한 달 만에 다시 1천만원 선을 넘겼다. 24일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에

중국, 가상화폐 금지에도 블록체인 프로젝트 적극 추진

중국 정부가 지난해 9월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를 전면 금지했지만, 블록체인과 관련한 프로젝트는 적극적으로

가상화폐

싱가포르-홍콩, 가상화폐 새 중심지로 부상

싱가포르와 홍콩이 가상화폐(암호화폐)의 새로운 중심지로 부상하고 있다. 싱가포르와 홍콩이 블록체인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컴백 무대'빌보드 뮤직 어워즈'서 가져…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빌보드 뮤직 어워즈'(BBMA)에서 신곡 무대를 최초 공개해 화제다.

정형돈X주이X정세운, '너에게 반했음' 포스터 '눈길'

국내 최초의 10대 리얼 연애 예능 프로그램 ‘너에게 반했음’의 포스터가 공개되어 시선을 사로잡았다.

'검법남녀' 정유미 '러블리+도도' 무한 매력 검사 스틸컷 공개

‘검법남녀’ 정유미가 무한 매력을 가진 검사 캐릭터를 선보인다.

이슈·특집[장애인 보험료 차별 개선]더보기

최종구

장애인 금융서비스 차별 해소...ATM 대폭 개선

금융당국이 '장애인 차별금지법' 시행을 계기로 장애인 금융서비스 차별 해소에 나섰다. 앞으로 전동휠체어

최종구

장애인 보험료 차별 금지 및 전동휠체어 보험 출시

보험에 가입할 때 장애를 알릴 의무가 폐지되고, 장애인 보험료 차별도 금지하며, 전동휠체어 보험도 출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