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아이오닉 일렉트릭, '칠레 올해의 차' 선정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1.12 15:21:03

1

현대자동차의 전기차 아이오닉 일렉트릭이 칠레에서 올해 '최고의 차'로 뽑혔다. 현대차는 아이오닉 일렉트릭이 최근 발표된 '2018 칠레 올해의 차'에서 최고상인 '베스트카'(The Best Car of Year)로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아이오닉 일렉트릭은 부문별 시상에서도 '친환경차상'(Best Ecological Car)을 받아 2관왕을 달성했다.

칠레 올해의 차는 현지의 주요 20개 매체로 구성된 칠레 기자연합이 전년도에 출시된 전체 차량을 대상으로 디자인과 주행성능, 안전성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선정한다.

이번에 아이오닉 일렉트릭은 도요타 프리우스, 닛산 리프, BMW i8 등 쟁쟁한 경쟁 모델들을 제쳤다.

현대차 관계자는 "주행 중 탄소 배출이 전혀 없는 친환경차란 점과 우수한 1회 충전 주행거리(191㎞), 세계 1위 수준의 전비(전기차 연비) 등의 강점들을 높이 평가받았다"고 말했다.

현대차에 따르면 아이오닉 시리즈 중 하나인 아이오닉 하이브리드(HEV)는 이달 15∼18일 칠레를 방문하는 프란치스코 교황이 직접 탑승하는 의전차로 사용될 예정이다.

현대차는 이 같은 아이오닉 시리즈의 활약으로 칠레 내 친환경차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고 판매를 확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칠레는 현대차가 2016년 처음으로 연간 판매 1위(3만1천398대)에 오르는 등 성장세를 보이는 시장이다. 칠레자동차협회(ANAC) 집계를 보면 현대차는 지난해 1∼11월 총 2만9천566대(점유율 9.1%)의 누적 판매량을 기록했다.

1위인 GM(2만9천603대)과의 차이는 37대에 불과해 12월 판매 실적에 따라 2년 연속 1위 달성을 노려볼 수 있게 됐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가상화폐 취급업소 대부분 지갑관리 보안 개선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취급업소 대부분이 가상화폐 지갑관리 보안을 개선하라는 권고를 충실히 이행하지 않은

암호화폐

벤처서 빠진 가상화폐 업계 반발…"종기 아프다고 다리 베는 격"

중소벤처기업부가 벤처기업 분류에서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종을 제외하기로 하면서 업계가 강력히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피플스초이스상 결선후보 올라…신곡 '아이돌'도

유엔총회 무대까지 진출한 방탄소년단(BTS)이 팬들의 온라인 투표로 영화, TV, 음악 부문의...

'여우각시별' 이제훈-채수빈, 설레는 인연의 시작

이제훈과 채수빈이 SBS 새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로 설레는 인연의 시작을 알렸다.

JYP 떠난 전소미 YG 테디와 손잡았다 "솔로 데뷔 확률↑"

전소미가 더블랙레이블과 전속계약을 맺었다. 더블랙레이블은 지난 24일...

이슈·특집[9·13부동산 대책]더보기

아파트

[9·13 부동산 대책]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 가능

정부가 지난 13일 내놓은 주택시장 안정 방안 중 대출억제책이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는

아파트

[9‧13부동산 대책] 주택보유자, 규제지역 내 신규 주택대출 금지

앞으로 주택을 보유한 사람은 투기지역이나 투기과열지구, 조정대상지역 등 규제지역에서 주택을 신규 구입할

부동산대책

[9·13부동산 대책] 분양권 소유자 무주택자서 제외·부정당첨자 계약 취소

9·13 부동산 대책에는 분양권이나 입주권 소유자는 무주택자에서 제외하고 부정 당첨자에 대한 계약 취소를 의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