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2018년형 볼트EV' 사전 계약 받아…1회 충전 주행거리 383㎞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1.15 13:04:03

쉐보레

1회 충전 주행거리가 380㎞에 달하고, 보조금을 받으면 2천만원대에 살 수 있는 쉐보레 '2018년형 볼트EV(전기차)'가 한국 시장에 선보인다. 한국지엠(GM)은 전국 쉐보레 전시장에서 2018년형 볼트EV 사전 계약 신청을 받는다고 15일 밝혔다.

한국GM에 따르면 이 차는 고강성·경량 차체에 60kWh 대용량 리튬-이온 배터리 시스템을 갖춰 한번 충전하면 383㎞를 달릴 수 있다. 최대 출력과 토크(회전력)는 204마력, 36.7kg.m 수준이다.

차체 바닥에 배치된 배터리 패키지 덕분에 차체 하중은 줄고 실내 공간은 넓어졌다. 전자식 정밀 기어시프트와 전기차에 최적화한 전자식 파워스티어링 시스템을 사용해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7초 밖에 걸리지 않는다.

기존 볼트EV는 단일 모델이었지만, 2018년형은 'LT', 'LT 디럭스'가 추가돼 세부모델 수가 3개로 늘었다.

세부모델별 가격은 LT 4천558만원, LT 디럭스 4천658만원, 프리미어 4천779만원으로 책정됐다.

아직 올해 전기차 국고 보조금이 확정되지 않았지만, 환경부와 지방자치단체 보조금 혜택을 모두 더하면 2018년형 볼트EV 역시 소비자가 2천만 원 후반 대 가격에 살 수 있을 것으로 한국GM은 예상하고 있다. 정부와 지자체의 전기차 보조금은 이달 중 공지될 예정이다.

카허 카젬 한국GM 사장은 "지난해 볼트EV가 1회 충전 주행거리 383㎞라는 획기적 성능으로 국내 소비자들에게 호평을 받은 만큼 본사와 긴밀한 협의를 통해 올해보다 많은 국내 고객들이 쉐보레 볼트EV를 경험할 수 있도록 도입 수량을 충분히 확보했다"고 밝혔다.

볼트EV는 지난해 '북미 올해의 차', '그린 카 오브 더 이어'(Green Car Of The Year), '미국 모터트렌드 2017 올해의 차' 등 권위 있는 상을 휩쓸었고, 최근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가 선정한 친환경 부문 '2018 올해의 차'까지 수상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되풀이되는 가상화폐 거래소 사고…예방책은 여전히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레일 해킹으로 부실한 거래소 관리 문제가 재차 도마 위에 오를 것으로

애플, 아이폰·아이패드서 가상화폐 채굴 금지

애플이 지난주 미국 캘리포니아 주 새너제이에서 열린 '연례 세계개발자회의(WWDC 2018)'에서 아이폰·아이패드

일본 기업들, 가상화폐 확산에 채굴 관련사업 잇따라 착수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이용이 확산함에 따라 일본 정보기술(IT) 기업들이 거래 데이터를 인터넷상에 기록하는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러브 유어셀프' 캠페인 기부금 11억5000만원 돌파

그룹 방탄소년단의 기부 캠페인이 아미(팬클럽)와 함께 확대되고 있다.

'데뷔 4주년' 마마무 "무무들, 네 번째 여름 함께 해줘서 감4합니다"

그룹 마마무가 데뷔 4주년을 자축하며 팬들에 감사한 마음을 전해 눈길을 모았다.

샤이니, 25일 6집 세번째 앨범…타이틀곡은 R

그룹 샤이니가 정규 6집의 마지막을 장식할 세 번째 앨범을 25일 발표한다.

이슈·특집[미‧중 무역갈등]더보기

트럼프

트럼프 "中 관세보복 하면 4배로 추가 보복" 경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이 만일 예고한 대로 500억 달러 규모의 미국산 제품에 25%의 보복관세를 매기면

중국

中상무부, 트럼프 추가관세 경고에 "강력한 반격 조치할 것" 반발

중국 상무부는 19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천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추가 보복관세를 부과하겠다

트럼프

트럼프 "2천억달러 규모 中제품에 10% 추가 관세 검토 지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산 제품에 대한 대규모 추가 관세 부과 가능성을 거론했다. 트럼프 대통령

차

수입차 관세 낮추겠다던 中, 미국차에 관세율 40% 적용

자동차 수입관세를 완화하기로 했던 중국이 7월 6일부터 미국산 수입차에 대해 무려 40%의 관세를 매기게 된다. 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