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자금 곤란' 中企 47%...시중에 27.6조 규모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2.08 16:21:20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와 은행권이 설을 앞두고 최저임금 인상 등으로 자금난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위해 시중에 27조6000억 원 규모의 자금을 풀기로 했다.

8일 중기부는 서울 중소기업중앙회에서 금융지원위원회를 개최, 이같은 자금지원 계획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홍종학 중기부 장관은 이날 오후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금융지원위원회를 열어 이 계획을 발표하고 금융기관에 조속한 자금 집행, 대출금리 인상 자제, 조기상환 수수료 감축 등을 요청했다.

중기부와 은행권은 지원금 대출 25조8900만원, 보증 1조6900만원으로 공급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이는 지난해 대비 5조6000억 원이 늘어난 수준이다.

중기부는 정책자금으로 9100억 원을, 한국은행과 시중은행 등 은행권이 24조9800억 원을 지원한다.

중기부는 소상공인 일반경영안정자금 중 2천억원을 일자리안정자금 수급 소상공인 전용자금으로 배정해 연 2.5%의 우대 금리로 지원할 계획이다.

홍 장관은 "최저임금 인상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대기업과 프랜차이즈, 국민들이 나서고 있다"며 "세계 역사상 유례없는 새로운 시도로, 이런 상생 노력을 통해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금융기관이 나서서 상생의 물결에 동참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여러 은행이 적극적으로 참여해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가상화폐

비트코인 1천200만원 회복…'검은 금요일' 충격 벗어나

전 세계적인 가상화폐(암호화폐·가상통화) 규제 움직임이 수그러들자 비트코인 가격이 반등하며 이른바 '검은

비트코인

비트코인 한때 1만1천달러대 상승…"고래투자자 지난주초 매집"

대표적 가상화폐인 비트코인 가격이 상승세를 이어가면서 한때 1만1천 달러대로 상승했다. 미국 가상화폐

비트코인 거래

"韓 가상화폐 거래 중 비트코인 비중 32.7%…세계 최저"

우리나라는 가상화폐 거래 중 비트코인 거래가 차지하는 비중이 전세계에서 가장 낮은 것으로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빌보드에.."단독 페이지+커버 8종"

미국 유력 매체 빌보드는 이례적으로 방탄소년단의 멤버별 개인컷과 단체컷, 총 8가지 버전의 커버가...

보아, 첫 미니앨범 티저이미지 공개…"댄스여제의 카리스마"

'아시아 No.1 뮤지션' 보아(BoA, 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가 힙합 스웨그 넘치는 '내가 돌아 (NEGA DOLA)'에...

두바이서 4월 중동 최대 K-팝 콘서트…엑소·소녀시대 등 출연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에서 4월6일(현지시간) SM엔터테인먼트 소속의 가수들이 출연하는...

이슈·특집 [한국GM 철수 위기]더보기

지엠

경영 부실 한국GM, 방치한 정부의 책임론 제기

한국GM의 경영 부실이 하루 이틀 된 문제가 아님에도 정부가 수년간 방치한 탓에 군산공장 폐쇄 결정을 막지 못했

지엠

한국GM, 군산공장 페쇄 조치...국내 車산업‘위축’,노조 반발

제너럴모터스(GM)가 13일 한국GM의 군산공장 폐쇄와 함께 추가적인 구조조정을 결정하자 국내 자동차 산업이 더욱

GM

GM. 한국 GM 경영난에 지원 요청...‘부실 책임 규명 無‘ 비판

GM이 자회사인 한국GM의 경영난을 해소하기 위해 한국 정부에 지원을 요청하면서 정부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Get Adobe Flash play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