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약 취소 위약금 안 내도 돼...日 ‘캔셀 사이트’ 인기

재경일보 장선희 기자 장선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2.09 13:38:06

일본

일본에 갑작스러운 사정으로 예약을 취소해야 하는 사람과 예약을 필요로 하는 사람 간의 거래를 연결해 주는 온라인 사이트가 일본에 등장했다. 이 사이트를 이용하면 호텔이나 콘도 등 숙박시설과 항공권, 여행상품 등을 예약했다 취소하면 위약금을 내지 않아도 된다.

NHK에 따르면 IT(정보기술) 업체 야후에서 근무하다 독립한 야마시타 교헤이(山下恭平. 32)가 2년 전 만든 '캔셀'(Cansell) 사이트는 "예약 취소가 필요한 사람"과 "싸게 이용하고 싶은 사람"을 연결해 주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인터넷을 이용한 개인 간 거래는 플리 마켓(flea-market) 앱이 보급되면서 빠른 속도로 확산하고 있다.

'예약권'을 팔려는 사람은 스스로 가격을 정해 사이트에 올린다. 비용은 없다. 인터넷에서 거래가 성립되면 숙박시설 업소에 연락해 예약자 이름을 변경하는 등의 수속은 '캔셀'이 대신해 준다. 운영자 측은 매각액의 15%를 수수료로 떼고 나머지 85%를 출품자에게 보내준다.

예외가 없지는 않지만 일본 국내의 거의 모든 호텔과 여관이 숙박자의 명의변경, 곧 '예약권 매매'를 인정하고 있다.

야마시타 대표는 "호텔 등의 기존 숙박시설뿐만 아니라 앞으로 민박을 비롯, 숙박 외에 결혼식 예약, 인터넷 예약이 늘고 있는 음식점 등 다양한 분야로 대상을 늘려나갈 생각"이라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국감 업무보고하는 최종구 금융위원장

금융위원장 "가상통화·블록체인 동일시 안해"…ICO엔 부정적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가상통화(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와 가상화폐공개(ICO)에 대한 부정적인 입장을

금감원장, 암호화폐 거래 "규제 만드는 방향으로 노력해야"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12일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와 관련해 "규제를 만드는 방향으로 노력해야

빗썸

가상화폐거래소 빗썸, BK컨소시엄에 4천억에 팔렸다

국내 주요 가상화폐거래소 빗썸이 싱가포르를 기반으로 한 BK 글로벌 컨소시엄에 매각됐다. 12일 금융권에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블랙핑크 제니, 하반기 솔로 데뷔 '눈길'

그룹 블랙핑크의 제니(본명 김제니·22)가 솔로로 데뷔해 눈길을 끌었다.

이유비 '트럼통에 앉아 섹시미 발산'

배우 이유비가 멋진 패션으로 섹시미 넘치는 사진을 올려 눈길을 끌었다.

트와이스 '한 컷에 담긴 익살 표정, 4가지 버젼'

걸그룹 트와이스(TWICE)가 데뷔 3주년을 축하하며 익살스런 사진을 올려 시선을 끌었다.

이슈·특집[9·13부동산 대책 한달]더보기

아파트

서울 전세시장 잠깐 오른 후 안정세

정부의 9·13 부동산 대책 발표 직후 부동산 시장에는 매매가 위축되는 반면 전셋값은 불안해질 수 있다는 우려가

부동산

전문가 "주택시장 연말까지 관망세 이어질 것“

전문가들은 9·13 부동산 대책 발표 이후 나타나고 있는 서울 등 수도권 주택시장의 관망세가 일단 연말까지 계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