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통신기술(ICT), 수출액 177억 달러...역대 1월 中 최고치‘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2.13 14:59:17

수출

우리나라의 정보통신기술(ICT) 수출액이 1년 연속으로 역대 동기 최대기록을 기록했다. ICT 수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두 자릿수 성장률을 14개월째 유지했다.

1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산업통상자원부의 잠정 집계에 따르면, 올해 1월 우리나라의 ICT 수출액은 177억 달러, ICT 수입액은 93억3000만 달러였다. ICT수지는 83억8000만 달러 흑자로 잠정 집계됐다.

올해 1월 ICT 수출액은 작년 1월의 138억2000만 달러보다 28.1% 늘어나 역대 1월 중 최대 기록을 세웠다. 이에 따라 ICT 수출액은 2016년 12월부터 14개월 연속으로 전년 동기 대비 두 자릿수 증가율을 유지했다.

반도체 호황은 지난달도 이어졌다. 반도체 수출액은 98억6000만 달러로 전년 동월 대비 53.8% 증가했다. 5개월 연속 90억 달러대 수출액을 나타냈다. 메모리반도체 수출액은 68억5000만 달러, 시스템반도체는 23억1000만 달러로 집계됐다.

1

컴퓨터 및 주변기기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8.2% 증가한 9억3000만 달러로 확인됐다. 차세대저장장치(SSD)의 수출 호조가 지속되면서 30%대 높은 증가세를 나타냈다.

반면 디스플레이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와 액정표시장치(LCD) 부분품 호조세가 지속됐지만 LCD 패널 단가가 하락하면서 1년 전과 견줘 5.9% 하락했다. 지난달 22억9000만 달러를 수출했다.

휴대폰 수출은 8.3% 줄어든 13억9천만 달러였다. 글로벌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휴대폰 완제품 수출이 줄어든 대신 카메라 모듈 등 부분품 수출이 확대됐다.

올해 1월 우리나라의 ICT 수입은 반도체·컴퓨터 및 주변기기 등을 중심으로 전년 동기 대비 19.6% 증가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암호화폐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 "가상통화 화폐 아냐"…세탁방지 의무

가상통화(암호화폐·가상화폐)는 화폐가 아니며 국가 차원에서 이를 활용한 자금세탁을 막아야 한다는

고팍스

정보보호 공인받은 고팍스…국내 가상화폐거래소 첫 ISMS 획득

국내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고팍스가 업계 최초로 국내 최고 수준의 종합 정보보호 인증을 획득했다. 22일

빗썸

가상화폐거래소 빗썸, BK컨소시엄에 4천억에 팔렸다

국내 주요 가상화폐거래소 빗썸이 싱가포르를 기반으로 한 BK 글로벌 컨소시엄에 매각됐다. 12일 금융권에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블랙핑크 제니, 하반기 솔로 데뷔 '눈길'

그룹 블랙핑크의 제니(본명 김제니·22)가 솔로로 데뷔해 눈길을 끌었다.

이유비 '트럼통에 앉아 섹시미 발산'

배우 이유비가 멋진 패션으로 섹시미 넘치는 사진을 올려 눈길을 끌었다.

트와이스 '한 컷에 담긴 익살 표정, 4가지 버젼'

걸그룹 트와이스(TWICE)가 데뷔 3주년을 축하하며 익살스런 사진을 올려 시선을 끌었다.

이슈·특집[9·13부동산 대책 한달]더보기

아파트

서울 전세시장 잠깐 오른 후 안정세

정부의 9·13 부동산 대책 발표 직후 부동산 시장에는 매매가 위축되는 반면 전셋값은 불안해질 수 있다는 우려가

부동산

전문가 "주택시장 연말까지 관망세 이어질 것“

전문가들은 9·13 부동산 대책 발표 이후 나타나고 있는 서울 등 수도권 주택시장의 관망세가 일단 연말까지 계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