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美 위안화 청산은행에 JP모건 지정…위안화 국제화 노림수

재경일보 장선희 기자 장선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2.14 13:06:51

모건

중국이 미국 최대 은행인 JP모건체이스를 첫 외국계 위안화 청산은행으로 지정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은 이날 홈페이지 성명을 통해 JP모건을 미국 내 위안화 청산결제은행으로 지정한다고 발표했다. 중국이 아닌 외국 은행이 위안화 청산은행으로 선정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위안화 청산은행이란 중국 본토 밖에서 위안화로만 표시된 대금을 청산·결제하는 은행으로, 국가 간 환전소 역할을 한다.

인민은행은 국가당 한 개의 은행을 청산은행으로 지정했고, 그동안 중국계 은행의 해외 지점들이 이런 역할을 전담해왔다. 미국에서는 중국은행의 뉴욕지점이 지난 2016년부터 위안화 청산업무를 맡았다.

JP모건은 지난해 미국 은행으로는 처음으로 중국 은행 간 채권시장에서 회사채를 인수할 수 있는 권한을 중국 당국으로부터 허가받은 바 있다.

중국이 외국계 은행을 첫 위안화 결제은행으로 지정한 데에는 위안화 국제화를 노리는 중국의 야심이 숨어있다.

위안화는 중국 당국의 자본유출 규제에 따라 현재 인기를 잃어가는 상황이다. 전 세계 결제에서 중국 위안화가 차지하는 비중은 지난 2015년 8월 2.79%에서 지난해 12월 1.54%로 크게 떨어졌다.

다국적 은행 스탠다드차타드의 선임 이코노미스트인 딩솽은 "이는 위안화 국제화와 자본시장 개발에 중요한 행보"라고 전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되풀이되는 가상화폐 거래소 사고…예방책은 여전히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레일 해킹으로 부실한 거래소 관리 문제가 재차 도마 위에 오를 것으로

애플, 아이폰·아이패드서 가상화폐 채굴 금지

애플이 지난주 미국 캘리포니아 주 새너제이에서 열린 '연례 세계개발자회의(WWDC 2018)'에서 아이폰·아이패드

일본 기업들, 가상화폐 확산에 채굴 관련사업 잇따라 착수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이용이 확산함에 따라 일본 정보기술(IT) 기업들이 거래 데이터를 인터넷상에 기록하는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트와이스, 9월 일본서 첫 정규앨범 발표 '눈길'

그룹 트와이스가 오는 9월 12일 일본에서 첫 정규앨범 'BDZ'를 발표한다.

러블리즈, 7월 '여름 한 조각'으로 컴백

그룹 러블리즈가 7월 1일 스페셜 디지털 싱글 '여름 한 조각'으로 컴백한다고 지난 22일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가 밝혔다.

나인뮤지스 경리, 데뷔 7년 만에 솔로가수 도전

그룹 나인뮤지스의 경리(28·본명 박경리)가 다음 달 5일 솔로 디지털 싱글을 낸다.

이슈·특집[미‧중 무역갈등]더보기

트럼프

트럼프 "中 관세보복 하면 4배로 추가 보복" 경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이 만일 예고한 대로 500억 달러 규모의 미국산 제품에 25%의 보복관세를 매기면

중국

中상무부, 트럼프 추가관세 경고에 "강력한 반격 조치할 것" 반발

중국 상무부는 19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천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추가 보복관세를 부과하겠다

트럼프

트럼프 "2천억달러 규모 中제품에 10% 추가 관세 검토 지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산 제품에 대한 대규모 추가 관세 부과 가능성을 거론했다. 트럼프 대통령

차

수입차 관세 낮추겠다던 中, 미국차에 관세율 40% 적용

자동차 수입관세를 완화하기로 했던 중국이 7월 6일부터 미국산 수입차에 대해 무려 40%의 관세를 매기게 된다. 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