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바모터쇼, 슈퍼카 경연…911 GT3 RS, 벤테이가 V8 등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3.05 15:18:52

벤틀리 SUV '벤테이가 V8

포르셰, 벤틀리 등 고성능 '슈퍼카' 브랜드들도 스위스 제네바에서 6일(현지시각)부터 열리는 '제88회 제네바 국제 모터쇼'에서 신차를 대거 선보일 예정이다.

포르셰는 4ℓ 6기통 엔진을 장착한 최대 출력 520마력(383kW)의 신형 '911 GT3 RS'를 세계 시장에 처음 내놓는다. 공도(트랙이 아닌 일반도로) 주행이 가능한 자연 흡기 방식의 가장 강력한 고성능 스포츠카 모델이라는 게 포르셰의 설명이다.

특히 포르셰는 이번 모터쇼를 시작으로 잇따라 유럽 전역에서 다양한 창립 70주년 행사도 진행할 계획이다. 포르셰는 1948년 6월 8일 포르셰 브랜드를 처음 붙인 '356 No.1 로드스터'를 세상에 공개했다.

20~31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폭스바겐 그룹 포럼 드라이브' 행사에 참가, 포르셰 스포츠카 70년 역사를 주제로 전시회를 개최하고 슈투트가르트 포르셰 박물관에서는 6월 9일부터 기념행사와 함께 종합 특별 전시회도 연다.

벤틀리 신형 '컨티넨탈 GT
벤틀리 신형 '컨티넨탈 GT

또 다른 슈퍼카 브랜드 벤틀리의 경우 제네바모터쇼에서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벤테이가 V8'의 첫 선을 보인다.

벤테이가 V8은 벤틀리 최초의 SUV '벤테이가'에 새로 추가된 세부모델로, 4ℓ 트윈터보 가솔린 엔진이 실렸다. 최대 출력과 토크(회전력)는 각 550ps, 770Nm에 이르고, 최고 속도는 시속 290㎞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 도달하는 데 걸리는 시간(제로백)은 4.5초에 불과하다. 실내 인테리어는 벤틀리 장인들의 수공예 작업으로 꾸며졌다.

아울러 벤틀리는 신형 컨티넨탈 GT도 제네바모터쇼에서 소개한다. 3세대 컨티넨탈 GT에는 개선된 신형 W12 가솔린 엔진이 탑재됐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국감 업무보고하는 최종구 금융위원장

금융위원장 "가상통화·블록체인 동일시 안해"…ICO엔 부정적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가상통화(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와 가상화폐공개(ICO)에 대한 부정적인 입장을

금감원장, 암호화폐 거래 "규제 만드는 방향으로 노력해야"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12일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와 관련해 "규제를 만드는 방향으로 노력해야

빗썸

가상화폐거래소 빗썸, BK컨소시엄에 4천억에 팔렸다

국내 주요 가상화폐거래소 빗썸이 싱가포르를 기반으로 한 BK 글로벌 컨소시엄에 매각됐다. 12일 금융권에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블랙핑크 제니, 하반기 솔로 데뷔 '눈길'

그룹 블랙핑크의 제니(본명 김제니·22)가 솔로로 데뷔해 눈길을 끌었다.

이유비 '트럼통에 앉아 섹시미 발산'

배우 이유비가 멋진 패션으로 섹시미 넘치는 사진을 올려 눈길을 끌었다.

트와이스 '한 컷에 담긴 익살 표정, 4가지 버젼'

걸그룹 트와이스(TWICE)가 데뷔 3주년을 축하하며 익살스런 사진을 올려 시선을 끌었다.

이슈·특집[9·13부동산 대책 한달]더보기

아파트

서울 전세시장 잠깐 오른 후 안정세

정부의 9·13 부동산 대책 발표 직후 부동산 시장에는 매매가 위축되는 반면 전셋값은 불안해질 수 있다는 우려가

부동산

전문가 "주택시장 연말까지 관망세 이어질 것“

전문가들은 9·13 부동산 대책 발표 이후 나타나고 있는 서울 등 수도권 주택시장의 관망세가 일단 연말까지 계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