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바모터쇼, 슈퍼카 경연…911 GT3 RS, 벤테이가 V8 등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3.05 15:18:52

벤틀리 SUV '벤테이가 V8

포르셰, 벤틀리 등 고성능 '슈퍼카' 브랜드들도 스위스 제네바에서 6일(현지시각)부터 열리는 '제88회 제네바 국제 모터쇼'에서 신차를 대거 선보일 예정이다.

포르셰는 4ℓ 6기통 엔진을 장착한 최대 출력 520마력(383kW)의 신형 '911 GT3 RS'를 세계 시장에 처음 내놓는다. 공도(트랙이 아닌 일반도로) 주행이 가능한 자연 흡기 방식의 가장 강력한 고성능 스포츠카 모델이라는 게 포르셰의 설명이다.

특히 포르셰는 이번 모터쇼를 시작으로 잇따라 유럽 전역에서 다양한 창립 70주년 행사도 진행할 계획이다. 포르셰는 1948년 6월 8일 포르셰 브랜드를 처음 붙인 '356 No.1 로드스터'를 세상에 공개했다.

20~31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폭스바겐 그룹 포럼 드라이브' 행사에 참가, 포르셰 스포츠카 70년 역사를 주제로 전시회를 개최하고 슈투트가르트 포르셰 박물관에서는 6월 9일부터 기념행사와 함께 종합 특별 전시회도 연다.

벤틀리 신형 '컨티넨탈 GT
벤틀리 신형 '컨티넨탈 GT

또 다른 슈퍼카 브랜드 벤틀리의 경우 제네바모터쇼에서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벤테이가 V8'의 첫 선을 보인다.

벤테이가 V8은 벤틀리 최초의 SUV '벤테이가'에 새로 추가된 세부모델로, 4ℓ 트윈터보 가솔린 엔진이 실렸다. 최대 출력과 토크(회전력)는 각 550ps, 770Nm에 이르고, 최고 속도는 시속 290㎞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 도달하는 데 걸리는 시간(제로백)은 4.5초에 불과하다. 실내 인테리어는 벤틀리 장인들의 수공예 작업으로 꾸며졌다.

아울러 벤틀리는 신형 컨티넨탈 GT도 제네바모터쇼에서 소개한다. 3세대 컨티넨탈 GT에는 개선된 신형 W12 가솔린 엔진이 탑재됐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가상화폐 거래소 코인체크

日, 작년 가상화폐 거래 687조원…전년의 20배

일본 국내에서만 작년 한해 동안 69조 엔(약 687조 원) 규모의 가상화폐가 거래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년

비트코인

호주, 비트코인 거래 감시 강화…"돈세탁·테러 연루 우려"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을 포함한 많은 가상화폐(암호화폐)의 호주 내 거래가 호주 당국의 집중적인 감시 아래

카이스트 블록체인

'블록체인 정책 방향 모색' KAIST 18일 국회서 토론회

한국과학기술원(KAIST)은 18일 국회에서 블록체인 육성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연다. 국회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정규 3집 美 아마존 예약판매 1위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최대 온라인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에서 새 앨범 예약판매 부문 1위를 차지했다.

YB, 24일 평양 공연실황 음반 발표…"음원 수익 기부"

록밴드 YB가 이달 초 우리 예술단의 평양 공연에서 부른 곡들을 실황 라이브 음반으로 발표해 눈길을 끌었다.

홍상수의 사랑고백 또는 우연에 바치는 찬사

영화배급사 직원 만희(김민희 분)는 프랑스 칸영화제 출장 중 "정직하지 못하다"는 이유로 해고당한다. 배급사 대표

이슈·특집 [청년일자리 및 추경예산안]더보기

김동연

김동연 "中企, '대기업 수준' 부합한 생산성 제고 노력“ 강조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9일 중소기업중앙회를 방문해 “정부가 2021년까지 청년 일자리 및 지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