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카르푸, 블록체인 기술 이용해 식품이력추적 강화

연합뉴스

  • 기사입력 2018.03.08 09:44:12

카르푸

유럽 최대 소매업체인 프랑스 슈퍼마켓 체인점 카르푸가 블록체인 기술에 기반한 식품이력추적제를 본격 시행할 것이라고 6일(현지시간) 발표했다.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카르푸는 그동안 특정 지역에서 닭고기에만 적용한 블록체인 기반 식품이력추적 시스템을 올해 안에 달걀, 치즈, 우유, 오렌지, 토마토, 연어, 햄버거 등으로 품목과 대상 지역을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카르푸는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한 식품이력추적제를 프랑스 중부 오베르뉴 지역에서 닭고기 제품에 한해 적용해왔다.

이에 따라 소비자들은 스마트폰으로 포장재에 인쇄된 코드를 스캔하면 농부와 가공생산자는 물론 닭이 어떻게, 무엇을 먹고 자랐으며 언제 어디에서 가공처리됐는지와 요리법 등의 정보들을 얻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 보건당국과 업체가 오염 제품을 즉각 쉽게 추적할 수 있고, 생산자도 자신의 제품의 가치와 특성 등을 효과적으로 알릴 수 있다고 강조했다.

카르푸는 현재 중국에서 이 시스템을 적용하기 위한 시험을 하고 있으며, 조만간 다른 나라들로도 확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블록체인 기술은 비트코인 같은 암호화폐를 거래할 때 해킹을 막을 수 있는 일종의 '디지털 거래 기록 공유 원장' 기술로 최근들어 그 특성을 이용한 응용이 다양한 산업분야에서 이뤄지기 시작했다.

기존의 바코드나 큐코드와 달리 블록체인 기술 기반 시스템은 위변조가 사실상 불가능하고 기록이 (반)영구적으로 남아 있어 소비자에게 매우 투명하고 안전하게 정보를 제공할 수 있다는 것이 업체 측 설명이다.

지난해 8월 네슬레, 유니레버, 타이슨푸드 등 8개 대형 국제 식품업체들은 미국의 기술기업 IBM이 개발중인 블록체인 기술 기반 식품이력추적 서비스에 침여할 것이라고 발표한 바 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글로벌 코인마켓더보기

BRICS 정상, 회원국의 주요 은행 DLT 연구에 대한 MOU 체결

BRICS 회원국의 5개 주요 은행이 분산원장기술(DLT) 개발에 관한 MOU에 서명했다고 26일 공식

암호화폐은행 '갤럭시 디지털' 1분기 1억 3천 400만 달러 손실

억만장자 투자자 마이클 노보그라츠(Michael Novogratz)가 회장을 맡은 암호화폐 투자은행 갤럭시디지털(Galaxy

가상화폐 비트코인

가상화폐 광풍에 헤지펀드도 대박…지난해 투자수익 3천175%↑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광풍에 힘입어 가상화폐와 블록체인 기업에 투자한 헤지펀드들이 지난해 3천%가 넘는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기대작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AR게임 소재도 다룬다

하반기 기대작으로 꼽히는 tvN 주말극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이 13일 증강현실(AR) 게임을 배경으로 다루겠다고...

홍윤화-김민기 17일 결혼…다정한 웨딩사진 공개

'개그계 커플' 홍윤화(30)와 김민기(35)가 8년간의 교제 끝에 오는 17일 결혼식을 올린다고 두 사람의 소속사...

방탄소년단·트와이스, 오리콘 1위 싹쓸이...혐한 움직임 무색

일본 극우 세력을 중심으로 하는 반한(反韓)ㆍ혐한(嫌韓) 움직임에도 그룹 방탄소년단과 걸그룹 트와이스가...

이슈·특집[연말정산 미리보기]더보기

연말정산

연말 정산 오늘부터 챙기세요...'보너스 vs 세금폭탄'

국세청은 올해 근로소득에 대한 연말정산 예상 결과를 미리 볼 수 있는 연말정산 미리보기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연말정산

국세청의 '꿀팁'…집주인 동의 없어도 월세공제

집주인으로부터 동의를 받지 못해 임대차 계약에 대한 확정일자를 받지 못해도 월세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