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카르푸, 블록체인 기술 이용해 식품이력추적 강화

연합뉴스

  • 기사입력 2018.03.08 09:44:12

카르푸

유럽 최대 소매업체인 프랑스 슈퍼마켓 체인점 카르푸가 블록체인 기술에 기반한 식품이력추적제를 본격 시행할 것이라고 6일(현지시간) 발표했다.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카르푸는 그동안 특정 지역에서 닭고기에만 적용한 블록체인 기반 식품이력추적 시스템을 올해 안에 달걀, 치즈, 우유, 오렌지, 토마토, 연어, 햄버거 등으로 품목과 대상 지역을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카르푸는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한 식품이력추적제를 프랑스 중부 오베르뉴 지역에서 닭고기 제품에 한해 적용해왔다.

이에 따라 소비자들은 스마트폰으로 포장재에 인쇄된 코드를 스캔하면 농부와 가공생산자는 물론 닭이 어떻게, 무엇을 먹고 자랐으며 언제 어디에서 가공처리됐는지와 요리법 등의 정보들을 얻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 보건당국과 업체가 오염 제품을 즉각 쉽게 추적할 수 있고, 생산자도 자신의 제품의 가치와 특성 등을 효과적으로 알릴 수 있다고 강조했다.

카르푸는 현재 중국에서 이 시스템을 적용하기 위한 시험을 하고 있으며, 조만간 다른 나라들로도 확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블록체인 기술은 비트코인 같은 암호화폐를 거래할 때 해킹을 막을 수 있는 일종의 '디지털 거래 기록 공유 원장' 기술로 최근들어 그 특성을 이용한 응용이 다양한 산업분야에서 이뤄지기 시작했다.

기존의 바코드나 큐코드와 달리 블록체인 기술 기반 시스템은 위변조가 사실상 불가능하고 기록이 (반)영구적으로 남아 있어 소비자에게 매우 투명하고 안전하게 정보를 제공할 수 있다는 것이 업체 측 설명이다.

지난해 8월 네슬레, 유니레버, 타이슨푸드 등 8개 대형 국제 식품업체들은 미국의 기술기업 IBM이 개발중인 블록체인 기술 기반 식품이력추적 서비스에 침여할 것이라고 발표한 바 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글로벌 코인마켓더보기

비트코인

골드만삭스 "비트코인, 개도국서 실질 화폐 가능"

미국 투자은행 골드만삭스가 대표적 가상화폐(암호화폐)인 비트코인이 개발도상국에서 실질 화폐 형태로 성공할

가상화폐 비트코인

가상화폐 광풍에 헤지펀드도 대박…지난해 투자수익 3천175%↑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광풍에 힘입어 가상화폐와 블록체인 기업에 투자한 헤지펀드들이 지난해 3천%가 넘는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정규 3집 美 아마존 예약판매 1위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최대 온라인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에서 새 앨범 예약판매 부문 1위를 차지했다.

YB, 24일 평양 공연실황 음반 발표…"음원 수익 기부"

록밴드 YB가 이달 초 우리 예술단의 평양 공연에서 부른 곡들을 실황 라이브 음반으로 발표해 눈길을 끌었다.

홍상수의 사랑고백 또는 우연에 바치는 찬사

영화배급사 직원 만희(김민희 분)는 프랑스 칸영화제 출장 중 "정직하지 못하다"는 이유로 해고당한다. 배급사 대표

이슈·특집 [청년일자리 및 추경예산안]더보기

김동연

김동연 "中企, '대기업 수준' 부합한 생산성 제고 노력“ 강조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9일 중소기업중앙회를 방문해 “정부가 2021년까지 청년 일자리 및 지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