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하락 출발...글로벌 리스크 완화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3.12 09:28:16

환율

북미정상회담 개최 가능성 속에 위험자산 선호가 강해지면서 원/달러 환율이 12일 하락세로 출발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이날 오전 9시 12분 전 거래일 종가보다 3.8원 내린 달러당 1066.0원에 거래되고 있다.

환율은 이날 달러당 1,065.5원에 개장한 이후 1,060원대에 머무르며 등락하고 있다.

민경원 우리은행 이코노미스트는 "북미정상회담이 열릴 것이라는 소식에 원화의 태생적 한계와 같았던 북한 리스크가 하락했다"며 "글로벌 위험 심리 회복 속에 원/달러 환율이 1,060원 중반 지지선을 시험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한편 원/엔 재정 환율은 오전 9시 12분 현재 100엔당 997.33원으로, 전거래일 오후 3시 30분 기준가(1,002.48원)보다 5.15원 낮았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재경TV더보기

아시안컵 축구

[아시안컵] 한국-중국전, 응원도 빛났다...한국 축구 '조별순위' 1위로 우승컵 도전

예상했던 대로 중국은 한국의 상대가 아니었다. 월드클래스 손흥민은 중국의 수비수를 농락했고 그의 발을 통해

펫티켓

반려동물 키우세요? 관련 법규와 펫티켓 숙지하세요

우리나라는 반려동물 인구 천만시대에 접어들었지만 관련 제도에 대한 인지와 준수 수준은

산드라 오 킬링이브

산드라 오, 골든글로브에서 새로운 기록을 쓰다

#아시아 배우 최초의 골든글로브 시상식 진행 #아시아계로서는 38년만에 여우주연상 수상 #골든글로브에서

이슈 [CES 2019]더보기

삼성

[CES 2019] 삼성·LG·현대차·네이버…CES서 '4사 4색' 로봇 경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9일 열린 'CES 2019'에서는 국내 대기업들이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개발 중인 다양한 로봇

현대기아차

[CES 2019] 현대·기아차 CES서 '홀로그램 AR 내비' 공개

현대·기아자동차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9'에서 스위스 기업 웨이레이(Wayray)와 손잡고 개발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