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수도권 아파트 1만 가구 입주...전국 2만7천여 가구 입주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3.13 10:33:42

아파트

다음 달 전국에서 2만7,542가구가 입주한다. 수도권 아파트의 입주 물량이 지난해 같은 기간의 2배 수준으로 늘어날 전망이다.

13일 부동산114 조사에 따르면 4월 전국의 아파트 입주물량은 2만7천542가구로 3월(2만5천217가구)보다 2천여 가구 증가한다. 특히 경기 김포시, 파주 운정신도시, 인천 가정지구 등 수도권에서 대단지 아파트가 입주를 진행하며 수도권 입주물량이 1만11가구에 이를 전망이다.

이는 작년 4월(4천949가구)과 비교해 102%(5천62가구) 증가한 것이다. 수도권 일부 지역에서 가격 약세가 지속되는 상황에서 1분기 입주물량(5만5천982가구)에 이어 4월 입주물량이 크게 증가하면서 공급 부담이 가중될 것으로 예상된다.

경기에서는 김포시 사우동 '김포사우아이파크' 1천300가구, 파주시 야당동 '운정롯데캐슬파크타운2차' 1천169가구 등 총 7천548가구가 입주할 예정이다. 인천은 대단지 아파트 '루원시티프라디움' 1천598가구 1곳이 입주한다.

아파트

서울은 동작구 사당동 '래미안로이파크' 668가구, 은평구 진관동 '은평뉴타운꿈에그린' 142가구 등 총 865가구가 입주할 예정이다.

지방은 입주물량이 작년 같은 달보다 14%(2천737가구) 감소해 1만7천531가구가 입주를 준비 중이다. 준공 후 미분양 물량이 쌓이고 있는 충남(3천863가구)에 입주물량이 가장 많고, 부산(3천683가구)이 두 번째로 많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가상화폐 취급업소 대부분 지갑관리 보안 개선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취급업소 대부분이 가상화폐 지갑관리 보안을 개선하라는 권고를 충실히 이행하지 않은

암호화폐

벤처서 빠진 가상화폐 업계 반발…"종기 아프다고 다리 베는 격"

중소벤처기업부가 벤처기업 분류에서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종을 제외하기로 하면서 업계가 강력히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다음 주 유엔총회 무대 '데뷔'

세계적인 케이팝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전 세계 국가 정상들이 집결하는 유엔총회 무대에...

트와이스 'TT' 유튜브 4억뷰…"한국 여성뮤지션 최초"

그룹 트와이스의 '티티'(TT) 뮤직비디오가 유튜브 조회수 4억 건을 돌파했다.

슈퍼주니어, 10월 8일 미니앨범…"라틴 팝 한번 더"

그룹 슈퍼주니어가 10월 8일 스페셜 미니앨범 '원 모어 타임'(One More Time)을 발표한다.

이슈·특집[9·13부동산 대책]더보기

아파트

[9·13 부동산 대책]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 가능

정부가 지난 13일 내놓은 주택시장 안정 방안 중 대출억제책이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는

아파트

[9‧13부동산 대책] 주택보유자, 규제지역 내 신규 주택대출 금지

앞으로 주택을 보유한 사람은 투기지역이나 투기과열지구, 조정대상지역 등 규제지역에서 주택을 신규 구입할

부동산대책

[9·13부동산 대책] 분양권 소유자 무주택자서 제외·부정당첨자 계약 취소

9·13 부동산 대책에는 분양권이나 입주권 소유자는 무주택자에서 제외하고 부정 당첨자에 대한 계약 취소를 의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