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이선희조정린 보며 한계 느껴 ‘안되는 사람이 있구나’

이선희가 조정린의 가창력에 혹평(?)을 내렸다.

4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불후의 명곡 스페셜'에는 이선희가 출연, 특별 게스트로 조정린과 윤하가 초청됐다.

이날 이선희는 "예전에 조정린의 목소리를 듣고 반해 가수로 키울 생각으로 가르쳤다"고 말하면서 "6개월을 가르쳤지만 아무리 가르쳐도 안 되는 사람이 있다는 것을 조정린을 통해 알았다"고 밝혀 출연진들을 폭소케 했다.

이에 조정린은 "같은 사무실의 이승기보다 노래 연습을 훨씬 많이 했다"며 억울함을 드러내 다시 한 번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이날 조정린과 함께 출연한 윤하에 대해서 이선희는 "인터넷을 통해 윤하에 대해 알게 됐고 좋아하게 됐다. 그래서 특별히 초청했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