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인’의 김수현, MBC ‘스탠바이’로 시트콤에 도전

재경일보 민보경 기자 (bkmin@jknews.co.kr) 민보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2.03.12 08:53:34

김수현, MBC “하이킥! 짧은 다리의 역습” 후속작 “스탠바이” 합류, 예능국 PD 역할로 첫 시트콤 연기에 도전한다!

[재경일보 민보경 기자] KBS ‘브레인’을 포함하여 그간 출연했던 작품들을 통해 지적이고 도회적인 이미지를 꾸준히 쌓아왔던 배우 김수현이 MBC 새 시트콤 “스탠바이”를 통해 더 새로운 연기로 시청자들의 안방을 찾아간다.

“스탠바이”는 ‘남자 셋 여자 셋’, ‘논스톱 시리즈’, ‘몽땅 내 사랑’ 등을 만들어 낸 제작진이 다시 뭉친 시트콤으로, 방송업에 종사하는 다양한 사람들의 고민과 사랑을 코믹하면서도 현실감 있게 담아내면서, 힘든 시기를 살아가는 국민들에게 아직은 살아 볼만한 세상이라는 따뜻한 메시지를 전달한다.

극 중 김수현이 맡게 된 캐릭터는 눈치 없을 정도로 직설적이면서도 털털하고 엉뚱한 성격의 ‘예능국 PD’이다. 출중한 미모와 달리 꾸밈 없는 소탈한 성격에 남자 동료들과도 편하게 잘 어울리면서, 달콤하고 유쾌한 러브라인의 중심에 서게 될 것으로 보인다.

KBS ‘브레인’ 이후로 김수현은 드라마와 영화계의 수많은 러브콜을 받았으며, “스탠바이” 작가, 감독과의 미팅을 통해 시트콤 연기가 가진 매력에 매료된 것이 이번 시트콤 연기에 도전하게 된 계기가 되었다. 자신이 아닌 다른 이들의 캐릭터를 연기하는 정극과는 또 달리, 배우 자신의 개성과 캐릭터의 상당 부분을 연결하여 작업하게 되는 시트콤의 특징이 ‘스탠바이’를 선택한 이유다.

본인 스스로도 미처 발견하지 못한 자신의 내재된 캐릭터와 다양한 이미지 등을 작가 및 감독이 관찰하고 분석하여 드라마 상에서 자신을 표현해내는 과정을 통해, 김수현은 이 작품을 하는 동안 연기자로서뿐 아니라 개인으로서의 자신을 더 잘 알아갈 수 있다는 점에서도 매우 고무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또 앞으로 임할 촬영기간 동안 본인 안에 잠재된 다양한 이미지와 연기 요소들을 연구해서 새로운 모습으로 시청자들에 가까이 다가가겠다는 각오를 다지고 있다.

김수현이 출연하는 MBC 새 일일시트콤 ‘스탠바이’는 오는 4월 초부터 방송된다.

사진=애플오브디아이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2019년 복지혜택]더보기

아동

아동수당 만6세 미만 모두에 월 10만원 지원...”신청 꼭 해야“

아동수당이 만 6세 미만 모든 아동에게 월 10만원씩 지급된다. 아동수당은 신청이 없으면 받을 수 없다.

기초연금

기초연금 월 최대 30만원 지원...소득역전방지 규정 신설로 지원금 감액

65세 이상 노인 중 소득·재산 하위 20%에 속하는 기초연금 수급 노인 약 150만명에게 다음 달 25일부터 최대 월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인피니트 성열 26일 입대…"보고 싶을 거예요"

그룹 인피니트 이성열(28)이 26일 입대한다.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22일 "성열이..."

구혜선, 일상 속에서도 무결점 인형 미모..."추워요"

배우 구혜선의 인형 미모가 공개되어 눈길을 모았다.

최정윤, 붕어빵 딸과 단둘이 제주도 여행..."내 사랑"

최정윤이 딸과 함께 제주도 여행을 떠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