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인현왕후의 남자> 마지막회 궁금증 폭발! 최고시청률 경신하며 뜨거운 인기 증명!

재경일보 민보경 기자 (bkmik@jknews.co.kr) 민보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2.06.07 13:55:02

[재경일보 민보경 기자] 짜임새 있는 달달 스토리, 영화 같은 감각적인 영상미, 타임슬립의 진수, 지현우-유인나 호연 등 뜨거운 호평 속에 2개월 동안 시청자들의 마음을 뒤흔들었던 tvN <인현왕후의 남자>가 매서운 뒷심을 발휘하고 있다.

 
지난 6일(수) 밤 11시 방송된 15화가 평균시청률 1.1%, 최고시청률 1.8%을 기록하며 연일 최고시청률을 경신, 시청률 상승을 하고 있는 것. 특히 여자 20~30대 시청층에서는 최고 3.6%까지 치솟으며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케이블 유가입자, TNmS 기준) 온라인에서도 방송 직후 주요포털사이트 실시간급상승검색어 1위에 랭크 됐으며, 다음날까지 상위권에 랭크되며 뜨거운 관심을 보내고 있다.
 
15화에서 조선과 현대를 오가게 해준 김붕도(지현우 분)의 부적이 윤월(진예솔 분)이 자수(이관훈 분)에게 죽음을 당하자 까맣게 변하면서 그 능력을 상실하게 돼 마지막까지 종잡을 없는 스토리가 펼쳐졌다. ‘희진’(유인나 분)과 즐거운 데이트를 하던 중 순식간에 ‘붕도’가 조선으로 되돌아간 것. 다시는 붕도를 볼 수 없다는 생각에 희진은 폭풍 오열을 하고, 다시는 현대로 돌아갈 방법이 없다고 생각한 붕도는 슬퍼할 희진을 위해 아예 부적을 태워 기억을 잃게 하기로 결심하면서 애절한 스토리가 눈길을 사로 잡았다.
 
특히 지현우와 유인나의 감정 연기가 호평을 얻고 있다. 다시는 서로를 볼 수 없게 된 애틋한 마음을 눈물과 함께 잘 소화해내며 극의 몰입을 높이는 등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한 것. 특히 지현우와 유인나는 뛰어난 감정 몰입으로 실제 대본보다 더 강렬하게 오열을 해 제작진들 조차 숨죽이게 했다는 후문이다. OK 사인이 떨어진 후에도 주체할 수 없는 눈물 때문에 한동안 촬영이 중단되는 사태까지 벌어진 것.
 
방송이 끝난 후 SNS와 공식홈페이지에는 “보는 내내 가슴 먹먹해서 죽는 줄 알았다. 눈물이 멈추지 않았다” “유인나에게 눈물로 편지를 쓰는 지현우 모습…너무 안타까우면서도 한편으로는 멋있었다” “지현우-유인나, 달달한 연기뿐 아니라 감정 연기까지 최고다. 두 배우 열연에 감동 받았다” “이제 마지막회만 남았는데, 이렇게 15회가 끝나다니. 새드엔딩은 아니겠죠? 부디 두 사람이 웃을 수 있기를” “1회부터 15회까지 조금이라도 흐트러짐 없이 완벽한 스토리와 연출, 연기를 보여줄 수 있다는 게 정말 대단! 특히 송재정 작가의 탄탄한 시나리오는 정말 소름 끼친다” “내 생애 최고의 드라마” 등 다양한 소감을 보내고 있다.
 
마지막회를 남기고 종영 소감을 밝힌 지현우와 유인나는 결말에 대해 “가슴 먹먹한 감동이 있을 것”이라며 “마지막 방송이 끝난 후에도 오랫동안 붕도와 희진을 가슴 속에 품어 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한 바 있다.
 
마지막 방송 스틸 사진이 공개되면서 결말을 놓고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는 tvN <인현왕후의 남자>의 최종화 16화는 오는 7일(목) 밤 11시 방송된다.
 
한편, 16부작 수목드라마 <인현왕후의 남자>(극본 송재정, 연출 김병수, 제작 초록뱀 미디어)는 ‘인현왕후’의 복위를 위해 시간 여행을 하는 조선시대 킹카 선비 지현우(김붕도 역)와 2012년 드라마 <신 장희빈>에서 인현왕후 역을 맡은 무명 여배우 유인나(최희진 분)의 시공간을 초월한 사랑을 그린 판타지 액션 멜로물. 주요포털사이트 실시간급상승검색어에 1위에 랭크되며 온라인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누리며, 시청률 상승곡선을 그리는 등 화제성과 작품성을 동시에 인정 받았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韓 성장률 전망 하락 ]더보기

경제 전망

OECD, 올해 韓 성장률 전망, 두달만에 2.4%로 낮춰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글로벌 교역둔화 등에 따른 수출감소, 제조업 구조조정에 따른 투자·고용 위축을

경기

OECD·IB 줄줄이 韓성장률 내렸다…제조업 수요 둔화‧기업 투자환경 악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와 주요 투자은행 등 해외 기관들이 올해 한국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전망치를 낮추고

oecd

OECD "무역갈등이 주 위험요인…국제협력 틀 회복해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21일(현지시간) 발표한 세계 경제의 가장 중요한 위험요인은 여전히 무역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소녀시대 윤아, 30일 생일에 스페셜 앨범

소녀시대 윤아(29)가 생일인 30일 스페셜 앨범 '어 워크 투 리멤버'(A Walk to Remember)를 발표...

이하이, 3년 만의 신보 '24℃'…"24살 사랑의 온도"

솔(Soul) 보컬인 가수 이하이가 3년 만에 컴백을 예고해 눈길을 끌었다.

정재형, 내달 새앨범 '아베크 피아노'…9년만에 컴백

싱어송라이터 겸 피아노 연주자 정재형이 9년 만에 신보를 내놓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