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유리’ <노브레싱> 캐스팅 확정

재경일보 김영주 기자 (yjkim@jkn.co.kr) 김영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3.05.16 15:07:46

국내 최초 수영을 소재로 한여름 태양처럼 젊고 뜨거운 청춘들의 우정, 사랑을 그린 감성 엔터테이닝 무비 <노브레싱>(제작: ㈜영화사 수작 / 배급: ㈜나이너스엔터테인먼트 / 감독: 조용선)이 여주인공으로 ‘권유리’의 캐스팅을 확정 지으며, 모든 제작 준비를 마치고 오는 5월 19일 크랭크인한다.

최고의 인기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권유리가 영화 <노브레싱>으로 스크린 신고식을 치를 예정이라 세간의 뜨거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권유리는 MBC [쇼! 음악중심] MC를 비롯해 KBS 예능프로 [청춘불패], KBS 드라마 [못말리는 결혼], SBS 드라마 [패션왕] 까지 그간 자신의 활동 영역을 넓혀가며 발군의 끼를 인정 받은바 있다.

무대를 장악하는 카리스마를 성숙하고 안정된 연기력으로 승화시키며 긍정 시너지를 만들어냈던 그녀가 이번 영화 <노브레싱>에서 뮤지션을 꿈꾸는 소탈한 성격의 ‘정은’ 역을 맡아 화려하게 스크린에 데뷔한다. ‘정은’은 이종석과 서인국의 오랜 어릴 적 친구이자 둘 사이에서 달달한 로맨스 줄다리기를 이어갈 중요한 캐릭터로, 청순한 외모에 감성적 노래실력까지 갖춘 사랑할 수밖에 없는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여러 작품에도 불구하고 첫 스크린 데뷔작으로 영화 <노브레싱>을 고른 이유에 대해 “연기자로서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심사숙고 해서 작품을 선정했다. <노브레싱> 시나리오를 읽어보니 캐릭터가 마음에 들었고, 연기하고 싶은 욕심이 났다.”며 캐스팅 소감과 당찬 포부를 밝혔다. 또한 “서인국, 이종석과 함께 호흡을 맞추게 되어 기대되고, 멋진 작품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해 벌써부터 셋의 러브라인에 대한 팬들의 호기심을 증폭시키고 있다. 앞으로가 더 기대되는 배우 권유리, 스크린에서는 또 어떤 얼굴이 될지 벌써부터 궁금해진다.

비주얼과 연기력을 두루 갖춘 서인국, 이종석, 권유리의 완소 캐스팅만으로도 온라인을 올킬하며 영화 팬들의 기대감을 한층 높이고 있는 영화 <노브레싱>은 오는 5월 19일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하며, 2013년 하반기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특집[표준지 공시지가 인상]더보기

상가

공시지가 인상에 상가 거래 위축 우려…임대료로 전가되나

올해 공시지가의 가파른 인상으로 인해 이미 위축된 상가 시장이 침체에 빠지는 게 아니냐는 우려가 제기됐다.

토지

고가토지 보유세 최대 50% 인상…조세부담 커질 듯

올해 표준 단독주택에 이어 표준지의 공시지가가 11년 만에 최대 폭으로 상승하면서 주택에 이어 토지나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몬스타엑스 새 앨범, 스티브 아오키가 프로듀싱했다

유명 DJ 스티브 아오키(Steven Hiroyuki Aoki·42)가 그룹 몬스타엑스의 새 앨범에 프로듀서로 참여해 화제다.

(여자)아이들 우기, 중국판 '런닝맨' 출연한다

그룹 (여자)아이들의 중국인 멤버 우기가 중국판 런닝맨 '달려라'에 출연한다고 지난 12일 큐브엔터테인먼트...

천둥 "오랜만에 미르와 방송, 재밌었다‥앞으로 열심히 할 것"

천둥이 오랜만에 미르와 함께 방송한 소감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