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계/CEO

이랜드 '스파오∙슈펜', 가로수길 진출

By 박성민 기자 (smpark@) 2016.02.05 17:09:37



이랜드는 캐주얼 SPA 브랜드 스파오와 슈즈 SPA 브랜드 슈펜이 패션 트렌드의 중심지 가로수길로 진출했다.

이랜드그룹은 강남구 신사동 가로수길 메인 거리에 스파오와 슈펜 매장을 오픈했다고 5일 밝혔다.

가로수길은 유동인구 중 70% 이상이 20대 여성이며, 최근에는 신흥 관광상권으로 주목 받으면서 관광객의 비율이 30% 이상 유지되는 국내 주요 상권이다. 국내 최대이자 최초의 의류 SPA 브랜드 스파오가 글로벌 SPA 브랜드들의 격전지 중심으로 뛰어든 셈이다.

스파오는 지난 2009년 론칭 이후 국내에서 72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2013년 중국 진출 이후 대만, 홍콩, 말레이시아 등 아시아로 진출해 22개 글로벌 매장을 오픈했다.<

올 해는 국내 매장 20개를 추가 오픈할 예정이며, 글로벌에서는 중국 30개 매장을 포함해 아시아 지역에 매장 40개를 추가 출점한다는 방침이다.

이랜드 관계자는 "스파오와 슈펜은 국내 최초의 캐주얼∙슈즈 SPA 브랜드로 중국과 대만, 홍콩 등 중화권 국가로 진출해 글로벌 입지를 넓히고 있다"며 "스파오와 슈펜이 이번에는 가로수길에서 2030 메인 타깃과 관광객을 한꺼번에 잡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슈펜은 가로수길점 오픈을 기념해 5일부터 설 연휴 기간 동안 전 품목을 20% 할인 판매한다.

Like Us on Facebook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