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소개] 식민지 경성을 뒤바꾼 디벨로퍼 정세권의 시대, 일본인의 북촌진출 막았다

재경일보

  • 기사입력 2017.02.19 10:13:16

건축왕 경성을 만들다

저서: 건축왕, 경성을 만들다
저자: 김경민
출판: 이마
발행일자: 2017년 2월 1일
가격: 15,000원

일제시대 도시개발과정에서 북촌을 비롯한 한옥마을을 지킨 이는 건축왕 정세권이었다. 그는 경성전역에 한옥집단지구를 건설하여 오늘날 한옥을 좋아하는 한국인은 물론 세계인들이 서울에 오면 찾을 수 있는 한옥마을을 설계하고 건축하였던 것이다.

춘원 이광수의 부인이자 조선 최초의 여의사인 허영숙이 효자동 175번지에 건설한 ‘허영숙산원’도 정세권이 지었고, 춘원은 그이 가회동 가옥을 전세로 빌어서 3,4개월 살았다. 그는 성공한 건축가였을 뿐만 아니라 민족운동단체인 신간회를 후원하고 조선물산장려회의 성공을 이끈 민족운동가이기도 하였다. 그는 의복도 모두 조선산으로 지어 입고 다녔다고 한다.

이런 특이한 이력을 지닌 정세권이 기회의 땅 북촌에 터를 잡고 거대기업을 일군 과정과, 80년 전 대규모의 기업형 주택임대사업을 하거나 개량한옥 브랜드를 만든 과정을 설명하고 조선물산장려회를 재건하고, 조선어학회에 참여한 과정을 소상하게 소개하고 있다.

조선총독부가 일식주택을 지어라고 거센 압력을 행사하는데도 한옥만 짓다가 일제말기 결국 주택사업에서 손을 뗀 그의 주택사업은 단순히 건축에 국한 된 것이 아니고 민족정신의 계승을 위한 무언의 사회운동이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오늘날 한옥이 들어선 아름다운 북촌을 찾고 전통적인 우리한옥에 열광하는 사람들은 반드시 정세권의 이름 세자를 꼭 기억할 필요가 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가상화폐 취급업소 대부분 지갑관리 보안 개선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취급업소 대부분이 가상화폐 지갑관리 보안을 개선하라는 권고를 충실히 이행하지 않은

암호화폐

벤처서 빠진 가상화폐 업계 반발…"종기 아프다고 다리 베는 격"

중소벤처기업부가 벤처기업 분류에서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종을 제외하기로 하면서 업계가 강력히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피플스초이스상 결선후보 올라…신곡 '아이돌'도

유엔총회 무대까지 진출한 방탄소년단(BTS)이 팬들의 온라인 투표로 영화, TV, 음악 부문의...

'여우각시별' 이제훈-채수빈, 설레는 인연의 시작

이제훈과 채수빈이 SBS 새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로 설레는 인연의 시작을 알렸다.

JYP 떠난 전소미 YG 테디와 손잡았다 "솔로 데뷔 확률↑"

전소미가 더블랙레이블과 전속계약을 맺었다. 더블랙레이블은 지난 24일...

이슈·특집[9·13부동산 대책]더보기

아파트

[9·13 부동산 대책]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 가능

정부가 지난 13일 내놓은 주택시장 안정 방안 중 대출억제책이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는

아파트

[9‧13부동산 대책] 주택보유자, 규제지역 내 신규 주택대출 금지

앞으로 주택을 보유한 사람은 투기지역이나 투기과열지구, 조정대상지역 등 규제지역에서 주택을 신규 구입할

부동산대책

[9·13부동산 대책] 분양권 소유자 무주택자서 제외·부정당첨자 계약 취소

9·13 부동산 대책에는 분양권이나 입주권 소유자는 무주택자에서 제외하고 부정 당첨자에 대한 계약 취소를 의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