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롯데백화점 주장… 여성 화장은 연해지고, 남성 화장은 진해져

By 음영태 기자 2017.03.14 15:12:13



롯데백화점 주장… 여성 화장은 연해지고, 남성 화장은 진해져

최근 남성과 여성의 화장 경향에 대한 분석 결과가 나왔다.

14일 롯데백화점에 따르면 색조 화장품 매출 가운데 남성 고객이 차지하는 비중이 2012년 4%에서 지난해 11%로 7%포인트(P) 이상 늘고, 남성 고객의 색조 화장품 객단가(1인 평균 구매가격)도 같은 기간 15% 이상 높아졌다.

롯데백화점은 이를 바탕으로 남성들의 화장이 갈수록 진해지는 것으로 분석했다. 하지만 남성이 꼭 직접 사용하기 위해 화장품을 샀다고 단정할 수 없기 때문에, 이런 경향은 추정이 어느 정도 반영된 것이다.

반대로 여성 고객의 색조 화장품 객단가는 같은 기간 20% 이상 떨어졌다. 연한 화장, 이른바 '투명 메이크업'에 필요한 립스틱·쿠션·아이라이너 등의 작년 매출 증가율도 전체 색조 화장품을 10% 포인트 웃돌았다.

롯데백화점은 이런 수요에 맞춰 17일부터 남성 고객들도 사용할 수 있는 쿠션, 립밤 등 신제품 화장품을 선보인다.

주요 품목은 ▲ 키엘 컬러 립밤 2만5천 원 ▲ 베네피트 눈썹마스카라 3만4천 원 ▲ 베네피트 모공 밤 4만4천 원 등이다.

아울러 본점, 잠실점, 영등포점 등 12개 점포에서 디올, 입생로랑 등 화장품 브랜드는 17일부터 여성 고객들을 대상으로 '투명 메이크업' 교실을 연다.

Like Us on Facebook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