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서민갑부 과메기로 매출 1억원... 포항 구룡포 맛집 '진강수산'

By 이혜진 기자 2017.11.30 22:18:34



최정만
©채널A ‘서민갑부’

과메기로 월 매출 1억원을 올리는 맛집이 소개됐다.

30일 방송된 채널A ‘서민갑부’에서는 경상북도 포항시 구룡포에서 과메기로 월 매출 1억 원을 올리는 ‘진강수산’이 소개됐다.

이곳은 국내 과메기 생산량의 80%가량을 차지하는 곳으로 최정만(62) 씨는 300여 곳에 달하는 덕장들 사이에서 독특한 건조법으로 성공했다.

최정만 씨는 “꽁치가 과메기가 되기까지 걸리는 시간은 약 3일이다. 바닷바람과 뜨거운 태양 아래에서 하루, 실내 건조실에서 이틀을 말려준다”며 “건조실에서 말릴 때 건조실 한가운데에 있는 연탄난로로 건조장의 온도와 습도를 조절한다”고 밝혔다.

또 연탄불이 꺼지지 않게 유지해야 하기 때문에 4시간마다 연탄을 갈아준다며 “잠도 자지 않고 무리하게 일을 하다 보니 2년 만에 몸무게가 15kg 이상 빠졌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내가 고생하는 모습을 보고 둘째 딸이 1년 전부터 함께 도와주고 있다”라고 말한다.

'진강수산'은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 호미로 390에 위치해 있다.

Like Us on Facebook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