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론] 신생아 4명 사망이 던져준 충격

재경일보

  • 기사입력 2017.12.19 15:39:21

어찌 이런 일이 생겼는가. 매스컴의 보도를 통하여 신생아 4명이 목숨을 잃게 되었다는 사실을 알게 된 많은 국민들은 망연자실하여 놀란 가슴을 쓸어내리고 있다. 개인병원도 아니고 대학병원에서, 그리고 한 두 명도 아니고 무려 네 명이나 되는 신생아들이 심정지가 발생하여 생명을 잃어버리고 말았다. 더욱 한심한 사실은 아직도 병원 측에서 사망의 원인을 모르고 있다는 사실이다.

우리나라는 세계적인 저 출산 국가로서 출산장려정책을 다양하게 전개하고 있다. 그러니만큼 한 사람 한 사람의 인명이 소중하게 생각되고 있는 상황이다. 그러나 그보다도 미숙아를 병원에 맡긴 부모들의 심정은 오죽 답답하고 어이없을 것인가. 어떻게 네 명의 생명이 연달아 저 세상으로 가는 동안에 이를 관리한 의사들이 사망의 원인조차 알 수 없다는 말인가. 지금까지 이런 일이 없다 보니 미숙아의 사망원인에 대하여 추측이 난무하고 있다. 인큐베이터 고장, 병원 내 감염, 의료과실, 괴사성 장염 등 그 원인을 여러 가지로 생각하고 있을 뿐이다.

그러다보니 병원에 미숙아를 맡겨 둔 모든 부보들의 불안은 더 커지고 가슴이 답답해져 가고 있다. 국내 저명한 대학의 병원에서 이런 사태가 발생했으니 동내병원이나 개인병원에 애기를 입원시킨 부모들의 걱정은 오죽하겠는가. 통계청 발표에 따르면 지난해 미숙아는 신생아의 7.2%로서 3만 명을 넘는다고 한다. 직장생활을 하는 산모가 많고 늦은 나이에 결혼하는 만혼이 늘다보니 비정상적 출산이 점차 증가하고 있는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나라의 의학기술이 상당한 수준에 오른 탓인지 출생 시 1.5kg 미만의 미숙아도 88%까지 살려내고 있다. 이런 상황을 고려하면 이번 대학병원에서의 미숙아 집단 사망은 정말 이해하기 힘든 사고이다. 사후 악방문이기는 하지만 그 원인을 철저히 조사해서 다시는 이런 사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 할 것이다. 그리고 이와 동시에 미숙아 출산을 억제하여 건강한 애기를 출산토록 할 수 있는 대안을 정부가 마련하지 않으면 안 된다. 이런 정책대안의 탐색은 저 출산 탈출을 위한 사회적 대책과 같이 국가의 중요한 시책으로 추진되지 않으면 안 된다. 건강한 어린이와 충분한 국민의 크기는 바로 우리 국가의 밝은 미래이기 때문이다.

<김영종 동국대 명예교수>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가상화폐 취급업소 대부분 지갑관리 보안 개선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취급업소 대부분이 가상화폐 지갑관리 보안을 개선하라는 권고를 충실히 이행하지 않은

암호화폐

벤처서 빠진 가상화폐 업계 반발…"종기 아프다고 다리 베는 격"

중소벤처기업부가 벤처기업 분류에서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종을 제외하기로 하면서 업계가 강력히

비트박스 트론

라인 가상화폐 거래소 비트박스, 첫 코인 '트론' 상장

네이버의 일본 자회사 라인은 싱가포르 소재 자사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비트박스'가 첫 코인 '트론'(TRX)을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유재석+tvN 첫만남, ‘유 퀴즈 온 더 블럭’ 29일 첫방 확정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연출 김민석 이은경)이 29일 첫 방송된다.

방탄소년단, '페이크 러브' 美 레코드산업협회 골드 인증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레코드산업협회(Recording Industry Association of America)로부터 세 번째...

유니티, 9월 마지막 앨범 발매…용감한형제 신곡

KBS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더유닛'으로 결성된 걸그룹 유니티가 다음 달 마지막 앨범을 낸다.

이슈·특집[2018년세법개정]더보기

의료비

의료비 공제 변화…산후조리원 비용 넣고 실손보험금 뺀다

내년부터 실손의료보험금으로 보전받은 금액을 의료비로 세액공제 받는 길이 원천적으로 차단된다. 연간 총급여

맥주

맥주 종량세 과세 ‘그대로’…금융종합과세 확대방안 빠져

수입 맥주와 국산 맥주 간 차별적 과세표준 산정 요소를 없애기 위해 제안됐던 맥주 종량세 체계 도입안이 결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