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억 뇌물 혐의 이재용 풀어준 정형식 판사, 왜 그런 판결 내렸나?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2.05 23:53:31

정형식

정형식 판사가 36억 원 뇌물 공여 등의 혐의로 기소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 4년 집행유예 판결을 내리면서 5900만원 뇌물로 징역 1년을 선고 받은 박채윤과 형평성이 어긋난다는 지적이 나왔다.

정형식 판사는 1심보다 뇌물인정액수를 좁게 인정했고, 재산국회도피 의도가 없었다는 변호인들의 주장을 받아들여 감형했다.

이에 특검측은 정형식 판사의 판결이 ‘편파적이고 무성의한 판결’이라며 대법원에 상고하겠다고 강력히 반발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2019년 복지혜택]더보기

아동

아동수당 만6세 미만 모두에 월 10만원 지원...”신청 꼭 해야“

아동수당이 만 6세 미만 모든 아동에게 월 10만원씩 지급된다. 아동수당은 신청이 없으면 받을 수 없다.

기초연금

기초연금 월 최대 30만원 지원...소득역전방지 규정 신설로 지원금 감액

65세 이상 노인 중 소득·재산 하위 20%에 속하는 기초연금 수급 노인 약 150만명에게 다음 달 25일부터 최대 월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샤이니 민호, 4월 15일 해병대 입대

그룹 샤이니의 민호(28)가 오는 4월 15일 입대를 예고해 눈길을 모았다.

감우성-김하늘, JTBC '바람이 분다'서 멜로 호흡

배우 감우성(49)과 김하늘(41)이 JTBC 새 멜로드라마 '바람이 분다'로 만난다고 양측 소속사가

트와이스 일본 돔투어 화려한 개막…"꿈 이뤘어요"

그룹 트와이스의 일본 돔투어가 화려하게 막을 올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