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 ‘경부고속도로 지하화계획 시민위원회’ 개최

재경일보 오경숙 기자 오경숙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2.08 16:10:17

서초

서울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5일 오후 7시 시민 250여명이 참여하는 ‘경부고속도로 지하화 계획 시민위원회’를 양재 aT센터에서 열었다.

이번 토론회는 서초구와 미래도시재생포럼의 공동 주관으로 양재IC에서 한남IC 구간의 극심한 교통체증과 매연, 소음 등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마련됐다.

경부고속도로가 개통 된지 40여 년이 지난 지금 차량 통행량이 31.8배가 증가하였고 특히 진출입로 부근에서는 교통정체가 극에 달하여 제 기능을 못하고 있기 때문이다.

먼저 이정형 중앙대 교수의 ‘도로공간의 입체개발과 경부간선도로 입체화 마스터플랜’에 대한 발제가 있었다.

터널 최하층부에는 국지성 호우로 인한 재난방지를 위해 배수저류조 시설을 만들고, 지하에 교통체증 완화를 위해 복층 터널 2개를 만든다. 양재IC에서 잠원IC까지 스피드 웨이, 그 위층에 트램, 버스 등의 대중교통을 위한 로컬웨이, 지상에 녹지 및 공원 조성을 위한 휴먼웨이를 조성하는 안이다.

25개 그룹별 원탁 토론은 코리아스픽스 이병덕 대표와 차유나 아나운서의 진행으로 제1토론은 ‘경부고속도로 지하화 필요성’에 대해 진단하고 제2토론은 ‘경부고속도로 지하화로 생길 지상부 활용 아이디어’에 대한 발전방안을 토의했다.

토론방식은 그룹당 10명으로 25개 원탁에서 동시에 이루어지고 원활한 토론진행을 위해 퍼실리테이터가 자리했다.

퍼실리테이터가 주민들의 의견을 노트북으로 입력해 실시간으로 중앙서버로 전송하면, 토론장 중앙의 대형화면에 실시간으로 송출됐다.

서초

토론에 직접 참여하지 못하는 100여명의 객석 방청객들도 대형화면을 통해 입론부터 의사결정까지 토론의 전 과정을 지켜보며 함께 했다.

토론자들은 경부고속도로 지하화 사업이 필요한 이유에 대해 ▲방음벽으로는 지금의 매연과 소음에 한계(40%) ▲극심한 교통체증 해소 시급(35%)을 꼽았다.

또한 여의도공원의 3배가 새로 생기는 지상공간 활용 방안에 대해 ▲서울을 대표하는 친환경 생태녹지축 ▲공연, 문화, 관광 테마파크 ▲R&CD ▲청년층 등을 위한 공공임대 등으로 활용하면 좋겠다고 답했다.

구는 이날 채택된 시민 의제를 서울시에 제출할 예정이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경부고속도로 지하화는 세계적 추세이자 미래 도시의 대안”이라며 “시민위원들의 의견을 모아 서울시와 상의하고 국회에서 도로법 개정안이 통과되길 기다리며 마음을 모으자”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재경TV :: 보이는 뉴스더보기

화웨이

화웨이 보안 논란으로 보는 미국과 중국의 5G 네트워크 전쟁

5세대 이동통신 네트워크 기술을 두고 미국과 중국이 각축전을 벌이고 있습니다. 미국은 동맹국들을 중심으로

마일리지

내년 1월부터 대한항공·아시아나 마일리지 소멸

대한항공과 아시아나의 항공 마일리지가 10년 유효기간이 만료되어 2019년 1월 1일부터 순차적으로 소멸됩니다.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언론인연합회 '자랑스런한국인대상'에 방탄소년단

한국언론인연합회가 올해 제18회 '자랑스런한국인대상' 수상자로 방탄소년단을 비롯한 12명(팀)을...

"손흥민 71분" 토트넘, 바르사와 1-1…조 2위로 챔스리그 16강행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이 FC바르셀로나(스페인)와 비기면서 극적으로 유럽축구연맹...

김경록, 1월 결혼…"4년 교제 여친, 눈이 맑은 사람"

3인조 보컬그룹 V.O.S 김경록(35)이 다음 달 결혼한다. 지난 11일 가요계에...

이슈·특집[한은 기준금리 인상]더보기

기준금리

기준 금리 인상에 시중은행도 예적금 금리 줄줄이 인상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인상함에 따라 주요 시중은행들이 예·적금 상품의 금리를 덩달아 올리기로 했다. 우

부동산

기준금리 인상에 얼어붙은 부동산시장...매수심리 ‘냉각’

한국은행이 30일 1년 만에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인상하면서 부동산시장은 더욱 움츠러들 전망이다. 부동산 규제

연준

세계 각국 '돈줄조이기' 동참…내년 성장둔화 속 이중고 예고

한국뿐만 아니라 미국, 유럽연합(EU), 주요 신흥국들이 금리를 올리거나 양적 완화(QE)를 중단하는 등 돈줄을 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