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데이터브로커와 관계 청산"...타깃 광고 줄 듯

재경일보 장선희 기자 장선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3.29 15:07:54

페이스북

사용자 정보유출 논란으로 창사 이후 최대 위기에 몰린 페이스북이 데이터 브로커와 연계를 중단키로 하는 등 투명성 강화 대책을 내놨다.

28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과 파이낸셜타임스(FT) 등에 따르면 페이스북은 광고주의 광고 대상 사용자 선정을 돕는 익스페리언(Experian), 액시엄(Acxiom) 등 대형 데이터 브로커와 파트너십을 끊겠다고 밝혔다.

페이스북은 그간 데이터 브로커들이 수집한 정보를 토대로 광고주들이 특정 페이스북 이용자들을 겨냥한 '타깃광고'를 할 수 있는 옵션을 제공해왔지만 앞으로는 이를 중단하겠다는 의미다.

다만, 광고주들은 데이터 브로커들로부터 구입한 정보 등을 기반으로 자체적으로 선정한 광고 대상자의 명단을 페이스북에 제공할 수는 있다고 FT는 전했다.

페이스북은 또 스마트폰용 페이스북의 개인정보 설정 메뉴를 바꿔 약 20개 화면에 흩어져 있던 정보를 하나의 통합된 화면에서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사생활, 보안, 광고에 관한 정보를 더욱 쉽게 찾을 수 있는 '개인정보 보호 바로가기'(Privacy Shortcuts)도 신설했다.

페이스북은 '내 정보 확인'(Access Your Information) 페이지를 추가해 사용자가 올린 게시글과 반응, 댓글, 검색 내용 등을 직접 살펴보고 관리할 수 있도록 했다. 더는 공개하고 싶지 않은 게시글이나 프로필 정보 삭제도 가능하다.

한편 블룸버그통신은 페이스북이 정보유출 논란 때문에 오는 5월 개발자 콘퍼런스에서 공개 예정이던 스마트스피커를 당분간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고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페이스북은 인공지능(AI) 기능이 탑재된 스마트스피커를 통해 아마존 에코에 도전할 계획이었지만 사용자 정보유출 논란에 휩싸인 시점에 더 많은 고객 정보를 요구할 수 있는 스마트 기기를 내놓는 것이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에 따라 가을로 계획했던 스마트스피커 출시도 늦어질지 주목된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가상화폐

싱가포르-홍콩, 가상화폐 새 중심지로 부상

싱가포르와 홍콩이 가상화폐(암호화폐)의 새로운 중심지로 부상하고 있다. 싱가포르와 홍콩이 블록체인

美SEC, 사기 혐의로 센트라 공동창업자 고소

미국 증권 거래위원회(SEC)는 전설의 복서 플로이드 메이웨더를 앞세워 ICO 모금을 진행한 센트라테크의 공동

러시아 대법원, 암호화폐 웹사이트 금지 재검토 명령

러시아 대법원은 암호 화폐 정보 사이트 폐쇄에 대한 항소심 판결에서 재검토 명령을 내렸다. 20일 러시아 법률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로이킴, 5월 베스트 앨범으로 일본 진출

가수 로이킴(본명 김상우·25)이 5월 일본에서 데뷔를 예고해 눈길을 모았다.

소유, 제주도에서 여유로운 일상 '눈길'

가수 소유가 제주도의 일상을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나윤권, 11년만의 정규앨범으로 컴백

가수 나윤권(본명 황윤권·34)이 5월 10일 정규 3집으로 컴백한다고 23일 밝혔다.

이슈·특집[장애인 보험료 차별 개선]더보기

최종구

장애인 금융서비스 차별 해소...ATM 대폭 개선

금융당국이 '장애인 차별금지법' 시행을 계기로 장애인 금융서비스 차별 해소에 나섰다. 앞으로 전동휠체어

최종구

장애인 보험료 차별 금지 및 전동휠체어 보험 출시

보험에 가입할 때 장애를 알릴 의무가 폐지되고, 장애인 보험료 차별도 금지하며, 전동휠체어 보험도 출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