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전국서 2만9천 가구 입주…수도권의 87%가 경기도에 집중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4.11 15:31:21

분양

5월 전국에서 대단지 아파트들이 대거 입주를 진행한다. 수도권 입주 물량의 87%는 경기도에 집중돼 있다. 11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5월 한 달 전국에서 2만9천22가구가 입주할 예정이다.

수도권은 작년 5월(7천402가구)과 비교해 70%(5천208가구) 증가한 1만2천610가구, 지방은 작년 5월(1만5천118가구)보다 소폭 늘어난 1만6천412가구가 입주를 앞두고 있다.

5월 지역별 입주 물량을 보면 수도권의 87%가 경기도에 집중돼 있다.

고양시 중산동 '일산센트럴아이파크' 1천802가구, 수원시 하동 '힐스테이트광교' 928가구, 양주시 옥정동 'e편한세상양주신도시2차' 1천160가구 등 1만915가구가 입주 예정이며, 광교신도시는 작년 5월 이후 1년 만에 새 아파트 1천475가구가 입주민을 맞이한다.

서울은 동대문구 답십리동 '래미안답십리미드카운티' 1천9가구, 인천은 서구 가정동 '인천가정8BL'(공공임대) 686가구 입주가 유일하다.

지역별

지방은 1천 가구가 넘는 대단지 입주 아파트가 많다.

경북(4천443가구)에 입주 물량이 가장 많고, 다음은 충남으로 4천272가구가 입주한다.

부동산114 이현수 연구원은 "경기 지역을 중심으로 입주 물량이 쌓이고 있는 가운데, 전월세 가격 하향 안정세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가상화폐 취급업소 대부분 지갑관리 보안 개선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취급업소 대부분이 가상화폐 지갑관리 보안을 개선하라는 권고를 충실히 이행하지 않은

암호화폐

벤처서 빠진 가상화폐 업계 반발…"종기 아프다고 다리 베는 격"

중소벤처기업부가 벤처기업 분류에서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종을 제외하기로 하면서 업계가 강력히

비트박스 트론

라인 가상화폐 거래소 비트박스, 첫 코인 '트론' 상장

네이버의 일본 자회사 라인은 싱가포르 소재 자사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비트박스'가 첫 코인 '트론'(TRX)을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월드투어 대장정 나서는 방탄소년단…16개 도시 33회 공연

보이그룹 방탄소년단이 이달 말부터 국내외 약 80만 명의 팬들과 만나는 월드투어...

엑소 백현·로꼬, 31일 듀엣곡 '영' 공개

엑소 백현과 래퍼 로꼬가 듀엣곡을 선보인다.

송지효-장윤주, 라이프타임 예능 '파자마 프렌즈' 출연

라이프타임은 배우 송지효와 모델 장윤주, 걸그룹 레드벨벳 조이, 우주소녀 성소가 새 예능...

이슈·특집[2018년세법개정]더보기

의료비

의료비 공제 변화…산후조리원 비용 넣고 실손보험금 뺀다

내년부터 실손의료보험금으로 보전받은 금액을 의료비로 세액공제 받는 길이 원천적으로 차단된다. 연간 총급여

맥주

맥주 종량세 과세 ‘그대로’…금융종합과세 확대방안 빠져

수입 맥주와 국산 맥주 간 차별적 과세표준 산정 요소를 없애기 위해 제안됐던 맥주 종량세 체계 도입안이 결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