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FOMC…모든 위원 "강한 경제낙관론 피력"

재경일보 장선희 기자 장선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4.12 14:40:11

f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연준·Fed) 위원들이 향후 경기 흐름에 대해 강한 낙관론을 피력했다고 미국 언론들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날 공개된 3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의사록을 보면, 대부분의 연준 위원들은 "물가가 향후 수개월 내 목표 수준(2%)에 도달할 것"이라는 의견을 밝혔다.

경제성장률도 더욱 높아질 것으로 내다보면서 특히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의 감세 조치가 추가적인 상승 동력을 제공할 것으로 내다봤다. 또 모든 위원이 수개월 내 경제가 강화되고 인플레이션이 상승할 것으로 예상했다고 언론들은 전했다.

3월 기준금리 인상 결정에는 만장일치로 찬성표를 던진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연준 수뇌부의 자신감은 향후 기준금리 인상 속도가 가팔라질 수 있다는 뜻으로도 해석된다.

미 언론들은 "이번 3월 FOMC 의사록은 다소 매파적"이라고 평가했다. 매파는 통화 긴축을 선호하는 경향이다.

연준 위원들은 다만 미국 경제의 리스크 요인으로 무역갈등과 재정적자를 꼽았다. 무엇보다 일부 위원들은 미국의 농업 분야가 중국의 보복관세에 취약한 측면이 있다고 평했다.

의사록은 "위원들은 철강과 알루미늄 관세가 자체적으로 미국 경제 전망에 큰 영향을 주지 않을 것으로 생각했다"며 "그러나 상당수 참석자가 다른 국가들의 보복적인 무역 조치 가능성과 무역 정책 관련 불확실성 등을 미국 경제의 하방 위험으로 봤다"고 전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가상화폐

싱가포르-홍콩, 가상화폐 새 중심지로 부상

싱가포르와 홍콩이 가상화폐(암호화폐)의 새로운 중심지로 부상하고 있다. 싱가포르와 홍콩이 블록체인

美SEC, 사기 혐의로 센트라 공동창업자 고소

미국 증권 거래위원회(SEC)는 전설의 복서 플로이드 메이웨더를 앞세워 ICO 모금을 진행한 센트라테크의 공동

러시아 대법원, 암호화폐 웹사이트 금지 재검토 명령

러시아 대법원은 암호 화폐 정보 사이트 폐쇄에 대한 항소심 판결에서 재검토 명령을 내렸다. 20일 러시아 법률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로이킴, 5월 베스트 앨범으로 일본 진출

가수 로이킴(본명 김상우·25)이 5월 일본에서 데뷔를 예고해 눈길을 모았다.

소유, 제주도에서 여유로운 일상 '눈길'

가수 소유가 제주도의 일상을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나윤권, 11년만의 정규앨범으로 컴백

가수 나윤권(본명 황윤권·34)이 5월 10일 정규 3집으로 컴백한다고 23일 밝혔다.

이슈·특집[장애인 보험료 차별 개선]더보기

최종구

장애인 금융서비스 차별 해소...ATM 대폭 개선

금융당국이 '장애인 차별금지법' 시행을 계기로 장애인 금융서비스 차별 해소에 나섰다. 앞으로 전동휠체어

최종구

장애인 보험료 차별 금지 및 전동휠체어 보험 출시

보험에 가입할 때 장애를 알릴 의무가 폐지되고, 장애인 보험료 차별도 금지하며, 전동휠체어 보험도 출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