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재건축 아파트값 상승폭 둔화 0.04%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4.13 13:13:50

아파트

다주택자에 대한 양도소득세 중과 조치 이후 거래시장의 관망세가 짙어지면서 서울 아파트값 상승폭이 확 꺾였다. 특히 재건축 아파트값 오름폭이 지난해 9월 이후 최저 수준으로 줄어들었다.

13일 부동산114 조사에 따르면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은 0.13% 올랐다. 이는 지난주(0.16%)보다 오름폭이 줄어든 것으로, 9주 연속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재건축 아파트값이 0.04%로 지난주(0.27%)보다 오름폭이 둔화했다. 이는 지난해 9월 초 보합세를 보인 이후 7개월 만에 최저 수준이다.

재건축

구별로는 성북(0.44%)·중구(0.37%)·마포(0.28%)·강동(0.26%)·동대문(0.25%)·구로(0.23%)·용산구(0.19%) 순으로 가격이 올랐다. 송파(0.04%)·강남(0.09%)·서초구(0.13%) 등 강남권에 비해 비강남권이 상대적으로 상승폭이 큰 것이다. 서울 북부권 아파트값은 노원구가 0.09% 오르고 강북·도봉구는 보합세를 기록했다.

신도시는 지난주와 마찬가지로 0.02% 올랐고 경기·인천은 0.01%로 사실상 보합세를 기록했으며. 신도시의 경우 평촌(0.07%)·광교(0.04%)·분당(0.03%)이 소폭 상승했고 중동·동탄·김포한강·파주운정·위례신도시는 보합, 산본은 0.04% 떨어졌다.

수도권 아파트의 전셋값은 약세가 지속되고 있다.

서울이 0.04%, 신도시가 0.06%, 경기·인천이 0.04% 떨어져 지난주와 비슷한 수준의 낙폭을 유지했다. 동대문(-0.32%)·강동(-0.21%)·송파(-0.17%)·금천(-0.12%)·양천(-0.10%)·노원(-0.08%)·성동구(-0.04%)의 전셋값이 약세를 보였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가상화폐

싱가포르-홍콩, 가상화폐 새 중심지로 부상

싱가포르와 홍콩이 가상화폐(암호화폐)의 새로운 중심지로 부상하고 있다. 싱가포르와 홍콩이 블록체인

美SEC, 사기 혐의로 센트라 공동창업자 고소

미국 증권 거래위원회(SEC)는 전설의 복서 플로이드 메이웨더를 앞세워 ICO 모금을 진행한 센트라테크의 공동

러시아 대법원, 암호화폐 웹사이트 금지 재검토 명령

러시아 대법원은 암호 화폐 정보 사이트 폐쇄에 대한 항소심 판결에서 재검토 명령을 내렸다. 20일 러시아 법률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로이킴, 5월 베스트 앨범으로 일본 진출

가수 로이킴(본명 김상우·25)이 5월 일본에서 데뷔를 예고해 눈길을 모았다.

소유, 제주도에서 여유로운 일상 '눈길'

가수 소유가 제주도의 일상을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나윤권, 11년만의 정규앨범으로 컴백

가수 나윤권(본명 황윤권·34)이 5월 10일 정규 3집으로 컴백한다고 23일 밝혔다.

이슈·특집[장애인 보험료 차별 개선]더보기

최종구

장애인 금융서비스 차별 해소...ATM 대폭 개선

금융당국이 '장애인 차별금지법' 시행을 계기로 장애인 금융서비스 차별 해소에 나섰다. 앞으로 전동휠체어

최종구

장애인 보험료 차별 금지 및 전동휠체어 보험 출시

보험에 가입할 때 장애를 알릴 의무가 폐지되고, 장애인 보험료 차별도 금지하며, 전동휠체어 보험도 출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