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최대운용사 블랙록, 中 IT기업 금융굴기에 경고

재경일보 장선희 기자 장선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4.16 15:40:10

중국

세계 최대 자산운용사 블랙록(BlackRock)의 공동설립자인 로버트 카피토가 금융시장에서 나타나고 있는 중국 IT(정보기술) 대기업의 급부상에 대해 경고음을 울렸다.

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카피토는 지난 13일 스위스에서 열린 행사에 참석해 알리바바의 금융 자회사인 앤트파이낸셜 등 중국 기업들의 위협에 서방 금융사들이 안주해서는 안 된다며 이같이 경고했다.

그는 앤트파이낸셜이 최근 투자자 사이에서 회사 가치를 1천500억 달러로 평가받을 것으로 알려진 데 대해 "충격을 받았다"면서 이것이 기존 서방 금융사들엔 "좋은 결말로 이어지지 않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6조3천억 달러의 자산을 굴리는 블랙록의 시가총액은 850억 달러다.

알리바바는 16조 달러에 이르는 중국 모바일 결제 시장에서 절반 이상을 차지하고 있으며, 소기업을 대상으로 한 대출, 보험, 은행, 신용 평가 등으로 영역을 넓히고 있다.

카피토의 이같은 경고는 영국 자산운용사 야누스 헨더슨에서도 나왔다.

이 회사 공동 최고경영자(CEO)인 앤드루 포미카는 FT에 "금융 서비스에서 중국 IT 기업들의 위협이 닥칠 것으로 예상해야 한다"면서도 "하지만 아마존도 위협이 되기는 마찬가지라고 본다"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재경TV더보기

펫티켓

반려동물 키우세요? 관련 법규와 펫티켓 숙지하세요

우리나라는 반려동물 인구 천만시대에 접어들었지만 관련 제도에 대한 인지와 준수 수준은

산드라 오 킬링이브

산드라 오, 골든글로브에서 새로운 기록을 쓰다

#아시아 배우 최초의 골든글로브 시상식 진행 #아시아계로서는 38년만에 여우주연상 수상 #골든글로브에서

중국의 ㄱ여기 둔화와 글로벌 차이나 쇼크

중국의 경기둔화와 글로벌 차이나 쇼크

중국 경제가 무역 긴장으로 인한 성장 둔화 조짐을 보이며 균열이 확대되고 있습니다​. 지난해 중국 주식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BTS의 후예 TXT, 세 번째 멤버는 외국인 '휴닝카이'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 신인 보이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

한효주, 영화 '본' 시리즈 스핀오프 드라마 출연

배우 한효주가 영화 '본' 시리즈의 스핀오프 드라마, 유니버셜 본 프랜차이즈 작품인 '트레드 스톤'에...,

김사랑의 시간은 거꾸로 간다…"여신인데 동안이야"

김사랑이 역대급 동안 미모를 선사했다.

이슈 [CES 2019]더보기

삼성

[CES 2019] 삼성·LG·현대차·네이버…CES서 '4사 4색' 로봇 경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9일 열린 'CES 2019'에서는 국내 대기업들이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개발 중인 다양한 로봇

현대기아차

[CES 2019] 현대·기아차 CES서 '홀로그램 AR 내비' 공개

현대·기아자동차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9'에서 스위스 기업 웨이레이(Wayray)와 손잡고 개발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