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핏·게이츠의 혹평…비트코인 1만달러 문턱서 제동

재경일보

  • 기사입력 2018.05.08 08:33:37

대표적인 가상화폐인 비트코인의 가격 반등에 예상밖 제동이 걸렸다. '투자의 귀재' 워런 버핏과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주 빌 게이츠의 부정적인 한마디가 투자심리를 위축시켰다는 분석이 나온다.

미 가상화폐 정보업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7일(현지시간) 오후 5시 10분께 156달러 하락한 9,433달러 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오전 한때 9,200달러 밑으로 밀리기도 했다.

비트코인은 지난달 6,700달러 선까지 밀려났다가 서서히 고점을 회복하면서 '1만 달러 고지'를 눈앞에 둔 상황이었다.

경제매체 CNBC 방송은 "지난 주말 9,900달러를 웃돌았던 비트코인 가격을 끌어내린 것은 버핏과 게이츠"라고 전했다.

앞서 버핏은 지난 5일 버크셔해서웨이 연례 주주총회에서 비트코인에 대해 "아마도 쥐약을 제곱한 것(rat poison squared)과 같다"고 혹평했다. 버핏은 이날 CNBC와의 인터뷰에서도 "비트코인은 그 자체로는 아무것도 창조하지 못하는 자산"이라고 거듭 비판했다.

게이츠 역시 CNBC와의 인터뷰에서 "어떤 것도 생산하지 못하는 자산이 오르기를 기대해서는 안 된다"면서 "완벽하게 '바보 이론'에 부합하는 투자"라고 맹비판했다. 가격 하락에 쉽게 투자할 수 있다면 베팅하겠다고도 덧붙였다.

미 당국의 규제 우려까지 더해졌다.

이날 증권거래위원회(SEC)와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의 회의와 맞물려 투자심리가 위축됐다. 이날 회의에서 가상화폐를 규제하는 법안을 논의했을 수 있다는 보도가 나오면서 투자심리를 위축시켰다.

앞서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이번 SEC와 CFTC 회의에서 주요 가상화폐 거래를 규제하는 법안이 논의될 수 있다고 보도한 바 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글로벌 코인마켓더보기

비트코인

골드만삭스 "비트코인, 개도국서 실질 화폐 가능"

미국 투자은행 골드만삭스가 대표적 가상화폐(암호화폐)인 비트코인이 개발도상국에서 실질 화폐 형태로 성공할

가상화폐 비트코인

가상화폐 광풍에 헤지펀드도 대박…지난해 투자수익 3천175%↑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광풍에 힘입어 가상화폐와 블록체인 기업에 투자한 헤지펀드들이 지난해 3천%가 넘는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빌보드 뮤직 어워즈' 2년 연속 수상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빌보드 뮤직 어워즈'(Billboard Music Awards)에서 한국 가수 최초로 2년 연속 수상했다.

빙그레, 냉장주스 따옴 모델에 정해인 발탁

빙그레는 21일 냉장 주스 브랜드 '따옴'의 광고 모델로 배우 정해인을 발탁했다고 밝혔다. 정해인의 밝고 깨끗한 이미지...

빌보드 뮤직 어워드, 방탄소년단 음악 ‘세계적 영향력’ …

방탄소년단은 한국시간 21일 오전 9시 미국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

이슈·특집[추경예산안 통과]더보기

추경안

청년일자리 추경 3.8조 확정…청년고용위기‧위기지역 지원

청년고용위기를 막고 구조조정으로 인한 위기 지역을 돕기 위한 문재인 정부의 두 번째 추가경정예산(추경)이 21

추경안

농식품부, 추경으로 710억 원 확보…농업·농촌 분야에 투입

농림축산식품부는 올해 추경 예산이 확정되면서 농업·농촌 분야에 710억 원의 예산을 추가로 투입할 계획이라고

게시판

교육부 추경예산 1천623억 원…고졸 청년 中企 취업지원 강화

교육부는 2018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 1천623억 원이 국회 심의·의결을 거쳐 21일 확정됐다고 밝혔다. 고졸 청년

주택

국토부 추경예산 5천362억 원…역세권 매입·전세임대 2천호 공급

역세권 등지에 청년을 위한 매입임대와 전세임대가 각 1천호 추가로 공급된다. 국토교통부는 21일 국회에서 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