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G7 씽큐 사전예약 11일 시작…공시지원금 최대 24만7천원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5.11 15:05:45

씽큐

LG전자 전략 스마트폰 G7 씽큐의 사전예약 판매가 11일 시작됐다. 이날 공개된 이동통신 3사의 공시 지원금은 6만5천∼24만7천원이다.

LG유플러스는 가장 저렴한 3만2천 원대 데이터 요금제에서 7만6천원, 가장 많이 쓰는 6만5천원대 요금제에서 15만1천원, 8만8천 원대 요금제에서 17만3천원을 공시 지원금으로 준다.

KT는 3만2천 원대 요금제에서 7만5천원, 6만5천원대 요금제에서 15만원, 11만 원대 요금제에서 24만7천원을 책정했다. SK텔레콤은 지원금 규모를 6만5천∼23만7천원으로 정했다.

구매를 고려한다면 지원금보다는 25% 요금할인을 받는 것이 유리하다.

24개월 약정 기준으로 총 요금 할인액은 가장 저렴한 3만2천 원대 요금제에서 19만8천원, 6만5천 원대 요금제 39만6천원, 8만8천 원대 요금제 52만8천원, 11만 원대 요금제 66만원으로, 공시지원금보다 2배 이상 많다.

자급제폰도 LG베스트샵, 하이마트, 전자랜드, 11번가 등에서 예약할 수 있다.

LG전자는 삼성전자[005930] 갤럭시S9과 마찬가지로 G7 씽큐의 자급제 모델을 이동통신사 출시일에 동일한 출고가로 판매하기로 했다. 정식 출시일은 18일이며 출고가는 G7 씽큐가 89만8천700원, G7 씽큐 플러스가 97만6천800원이다.

이날 오후 현재까지는 사전예약 분위기가 잠잠한 편이다. LG전자는 이날부터 전국 3천여 판매점에서 체험존을 꾸려 신제품 체험 기회를 늘릴 계획이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가상화폐 취급업소 대부분 지갑관리 보안 개선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취급업소 대부분이 가상화폐 지갑관리 보안을 개선하라는 권고를 충실히 이행하지 않은

암호화폐

벤처서 빠진 가상화폐 업계 반발…"종기 아프다고 다리 베는 격"

중소벤처기업부가 벤처기업 분류에서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종을 제외하기로 하면서 업계가 강력히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다음 주 유엔총회 무대 '데뷔'

세계적인 케이팝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전 세계 국가 정상들이 집결하는 유엔총회 무대에...

트와이스 'TT' 유튜브 4억뷰…"한국 여성뮤지션 최초"

그룹 트와이스의 '티티'(TT) 뮤직비디오가 유튜브 조회수 4억 건을 돌파했다.

슈퍼주니어, 10월 8일 미니앨범…"라틴 팝 한번 더"

그룹 슈퍼주니어가 10월 8일 스페셜 미니앨범 '원 모어 타임'(One More Time)을 발표한다.

이슈·특집[9·13부동산 대책]더보기

아파트

[9·13 부동산 대책]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 가능

정부가 지난 13일 내놓은 주택시장 안정 방안 중 대출억제책이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는

아파트

[9‧13부동산 대책] 주택보유자, 규제지역 내 신규 주택대출 금지

앞으로 주택을 보유한 사람은 투기지역이나 투기과열지구, 조정대상지역 등 규제지역에서 주택을 신규 구입할

부동산대책

[9·13부동산 대책] 분양권 소유자 무주택자서 제외·부정당첨자 계약 취소

9·13 부동산 대책에는 분양권이나 입주권 소유자는 무주택자에서 제외하고 부정 당첨자에 대한 계약 취소를 의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