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득세 탈루로 검찰 압수수색 당한 LG그룹..오너리스크 발생하나

재경일보 박성민 기자 (smpark@)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5.11 16:29:15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LG그룹 본사<사진=박성민 기자>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LG그룹 본사<사진=박성민 기자>

LG 구본무 회장 일가의 탈세 수사와 관련 검찰이 LG그룹 본사를 지난 9일 압수수색했다.

서울중앙지검 조세범죄조사부(부장 최호영)는 지난 9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LG그룹 본사 재무팀 등을 전격 압수수색했다. 이를 통해 세무·회계 관련 자료와 컴퓨터 하드디스크 등을 확보했다.

검찰은 4세 승계를 위한 주식 거래 과정서 양도소득세 포탈 정황을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국세청으로부터 구본무 회장과 후계자인 구광모 상무 등 LG그룹 총수 일가가 주식을 거래하는 과정에서 양도소득세를 탈루했다는 고발을 접수 받았고 이에 수사에 착수했다. 구 상무는 구 회장의 양아들이다.

그가 경영수업을 시작한 2006년만 해도 지주사 ㈜LG에 대한 지분율은 2.75%에 불과했다. 그러나 2014년에는 친아버지이자 구 회장의 동생인 구본능 회장이 구 상무에게 ㈜LG 지분 190만주를 증여하는 등으로 인해 지분율이 6.24%까지 올라갔다.

현재 구 상무는 구 회장(11.28%)과 구본준 LG 부회장(7.72%)에 이어 3대 주주다

최근 삼성, 현대자동차, 롯데그룹 등 주요 그룹이 검찰 수사를 받았다. LG그룹은 4대 그룹 중 유일하게 총수가 검찰에 구속된 적이 없다. 오너 리스크가 상대적으로 작은 대기업이라 주목도가 더 높아진 상태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국감 업무보고하는 최종구 금융위원장

금융위원장 "가상통화·블록체인 동일시 안해"…ICO엔 부정적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가상통화(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와 가상화폐공개(ICO)에 대한 부정적인 입장을

금감원장, 암호화폐 거래 "규제 만드는 방향으로 노력해야"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12일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와 관련해 "규제를 만드는 방향으로 노력해야

빗썸

가상화폐거래소 빗썸, BK컨소시엄에 4천억에 팔렸다

국내 주요 가상화폐거래소 빗썸이 싱가포르를 기반으로 한 BK 글로벌 컨소시엄에 매각됐다. 12일 금융권에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페이크 러브' 일본어 버전도 세계 휩쓸어

세계적인 그룹 방탄소년단이 일본어 곡으로도 해외 음원 시장을 휩쓸었다.

트와이스, 일본 정규 1집 오리콘 월간차트 첫 정상

걸그룹 트와이스가 일본 정규 1집 'BDZ'로 오리콘 월간 앨범차트 1위에 처음 올랐다.

아시아의 별 보아, 24일 정규 9집 '우먼'으로 컴백

가수 보아(32)가 오는 24일 정규 9집 '우먼'(WOMAN)으로 컴백한다고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가 16일 밝혔다.

이슈·특집[9·13부동산 대책 한달]더보기

아파트

서울 전세시장 잠깐 오른 후 안정세

정부의 9·13 부동산 대책 발표 직후 부동산 시장에는 매매가 위축되는 반면 전셋값은 불안해질 수 있다는 우려가

부동산

전문가 "주택시장 연말까지 관망세 이어질 것“

전문가들은 9·13 부동산 대책 발표 이후 나타나고 있는 서울 등 수도권 주택시장의 관망세가 일단 연말까지 계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