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득세 탈루로 검찰 압수수색 당한 LG그룹..오너리스크 발생하나

재경일보 박성민 기자 (smpark@)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5.11 16:29:15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LG그룹 본사<사진=박성민 기자>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LG그룹 본사<사진=박성민 기자>

LG 구본무 회장 일가의 탈세 수사와 관련 검찰이 LG그룹 본사를 지난 9일 압수수색했다.

서울중앙지검 조세범죄조사부(부장 최호영)는 지난 9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LG그룹 본사 재무팀 등을 전격 압수수색했다. 이를 통해 세무·회계 관련 자료와 컴퓨터 하드디스크 등을 확보했다.

검찰은 4세 승계를 위한 주식 거래 과정서 양도소득세 포탈 정황을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국세청으로부터 구본무 회장과 후계자인 구광모 상무 등 LG그룹 총수 일가가 주식을 거래하는 과정에서 양도소득세를 탈루했다는 고발을 접수 받았고 이에 수사에 착수했다. 구 상무는 구 회장의 양아들이다.

그가 경영수업을 시작한 2006년만 해도 지주사 ㈜LG에 대한 지분율은 2.75%에 불과했다. 그러나 2014년에는 친아버지이자 구 회장의 동생인 구본능 회장이 구 상무에게 ㈜LG 지분 190만주를 증여하는 등으로 인해 지분율이 6.24%까지 올라갔다.

현재 구 상무는 구 회장(11.28%)과 구본준 LG 부회장(7.72%)에 이어 3대 주주다

최근 삼성, 현대자동차, 롯데그룹 등 주요 그룹이 검찰 수사를 받았다. LG그룹은 4대 그룹 중 유일하게 총수가 검찰에 구속된 적이 없다. 오너 리스크가 상대적으로 작은 대기업이라 주목도가 더 높아진 상태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암호화폐

"암호화폐 시세조작단 수십 개 활동중…투자자 피해"

암호화폐 시세를 조작하는 수십 개 그룹이 지난 6개월간 8억2천500만 달러(약 9천억원) 규모의 거래를 유도해 다른

스타벅스

스타벅스, 암호화폐 시장 진출 본격화?

세계 최대 커피 브랜드인 스타벅스가 암호 화폐 시장 진출을 적극 모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미 CNN 방송은

"급여 디지털화폐 지급허용"…도쿄도 규제완화 제안 파문

매달 받는 급여를 현금이 아닌 다른 결제수단으로 받으면 어떨까. 급속히 보급되고 있는 '디지털 화폐'로 급여를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레드벨벳, 태국·대만·싱가포르 투어한다

그룹 레드벨벳이 오는 9월 8일 태국 방콕을 시작으로 해외 투어에 나선다고 소속사...

아이콘, 서울 콘서트 새 포스터 공개···역대급 무대 예고!

아이콘의 서울 콘서트가 다가오면서 화려하게 펼쳐질 무대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박신혜, 무더위 날리는 힐링 비주얼…"대체불가 미모"

배우 박신혜가 눈부신 비주얼을 뽐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슈·특집[2018년세법개정]더보기

의료비

의료비 공제 변화…산후조리원 비용 넣고 실손보험금 뺀다

내년부터 실손의료보험금으로 보전받은 금액을 의료비로 세액공제 받는 길이 원천적으로 차단된다. 연간 총급여

맥주

맥주 종량세 과세 ‘그대로’…금융종합과세 확대방안 빠져

수입 맥주와 국산 맥주 간 차별적 과세표준 산정 요소를 없애기 위해 제안됐던 맥주 종량세 체계 도입안이 결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