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美 국채금리 오르자 동반상승…1,077.6원 마감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5.16 15:38:48

환율

원/달러 환율이 16일 상승해 장중 달러당 1,080원대를 넘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화는 달러당 1,077.6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이는 전 거래일 종가보다 3.8원 높다.

미국의 경제지표가 호조를 보이면서 기준금리 인상 전망이 힘을 받자 미 국채금리가 상승, 달러화 강세로 이어지면서 환율에 상승 압력을 가했다. 장 초반 환율은 달러당 1,081.3원까지 올랐다.

미국 10년물 국채금리는 장중 3.069%까지 올라 2011년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6개국 통화 대비 달러화 가치를 평가한 달러지수(DXY)는 전날 93.457까지 치솟아 지난해 12월 22일 이후 가장 높았다.

삼성선물 전승지 연구원은 다만 "아시아 시장에서 달러화 강세가 다소 주춤해졌고, 수출업체 네고(달러화 매도) 물량이 유입돼 환율이 상승폭을 줄였다"고 말했다.

원/엔 재정환율은 오후 3시 30분 현재 100엔당 977.02원이다. 전 거래일 오후 3시 30분 기준가(100엔당 976.67원)보다 0.35원 높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2019년 복지혜택]더보기

아동

아동수당 만6세 미만 모두에 월 10만원 지원...”신청 꼭 해야“

아동수당이 만 6세 미만 모든 아동에게 월 10만원씩 지급된다. 아동수당은 신청이 없으면 받을 수 없다.

기초연금

기초연금 월 최대 30만원 지원...소득역전방지 규정 신설로 지원금 감액

65세 이상 노인 중 소득·재산 하위 20%에 속하는 기초연금 수급 노인 약 150만명에게 다음 달 25일부터 최대 월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샤이니 민호, 4월 15일 해병대 입대

그룹 샤이니의 민호(28)가 오는 4월 15일 입대를 예고해 눈길을 모았다.

감우성-김하늘, JTBC '바람이 분다'서 멜로 호흡

배우 감우성(49)과 김하늘(41)이 JTBC 새 멜로드라마 '바람이 분다'로 만난다고 양측 소속사가

트와이스 일본 돔투어 화려한 개막…"꿈 이뤘어요"

그룹 트와이스의 일본 돔투어가 화려하게 막을 올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