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무역분쟁 중에도 美국채 매입…보유규모 1천282조원

재경일보 장선희 기자 장선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5.16 15:41:11

국채

중국이 미국과의 무역 분쟁 와중에도 미국 국채를 계속 매입해 보유 잔량이 5개월 만에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16일 블룸버그 통신이 인용한 미국 재무부 자료를 보면 중국이 보유한 미국의 장단기 국채는 3월 한 달 동안 110억 달러가 늘어 잔액이 총 1조1천900억 달러(1천282조원)에 달했다.

이로써 중국은 일본에 앞서 1위 자리를 유지했다. 일본의 미국 국채 보유규모는 1조400억 달러(1천120조원)로 같은 기간 160억 달러 줄었다.

지난 3월은 미국과 중국의 무역 분쟁이 고조됐던 시기였는데 이 기간 중국의 국채 보유가 늘었다는 점이 주목된다. 이는 무역분쟁과 관계없이 미국 국채가 지닌 매력이 상당하다는 점을 말해주는 것이다.

트럼프 행정부가 늘어나는 재정 적자를 메우기 위해 차입을 크게 늘리는 상황이어서 미국 국채의 해외 수요는 중대한 관심사다.

트럼프 행정부의 감세와 세출 확대 탓에 미국의 재정 적자는 2020년 1조 달러를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 트럼프 행정부의 정책들이 오바마 행정부에서 불어나기만 했던 빚 부담을 더욱 가중하는 셈이다.

미국 재무부 자료에 따르면 지난 1분기의 순차입은 4천880억 달러로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에 동반해 1분기의 장기 국채 발행액도 730억 달러로 늘었다.

스티븐 므누신 재무장관은 미국 국채시장에 대해 낙관적 입장을 취하고 있다. 그는 이달 초 블룸버그 TV 인터뷰에서 "미국 국채시장은 세계에서 가장 활발하고 유동적"이라고 말하고 "공급이 많지만 시장이 쉽게 소화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덧붙였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비트코인

가상화폐 취급업소 대부분 지갑관리 보안 개선 미흡

가상화폐(암호화폐) 취급업소 대부분이 가상화폐 지갑관리 보안을 개선하라는 권고를 충실히 이행하지 않은

암호화폐

벤처서 빠진 가상화폐 업계 반발…"종기 아프다고 다리 베는 격"

중소벤처기업부가 벤처기업 분류에서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업종을 제외하기로 하면서 업계가 강력히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방탄소년단, 다음 주 유엔총회 무대 '데뷔'

세계적인 케이팝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전 세계 국가 정상들이 집결하는 유엔총회 무대에...

트와이스 'TT' 유튜브 4억뷰…"한국 여성뮤지션 최초"

그룹 트와이스의 '티티'(TT) 뮤직비디오가 유튜브 조회수 4억 건을 돌파했다.

슈퍼주니어, 10월 8일 미니앨범…"라틴 팝 한번 더"

그룹 슈퍼주니어가 10월 8일 스페셜 미니앨범 '원 모어 타임'(One More Time)을 발표한다.

이슈·특집[9·13부동산 대책]더보기

아파트

[9·13 부동산 대책]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 가능

정부가 지난 13일 내놓은 주택시장 안정 방안 중 대출억제책이 기존 주택대출 만기연장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는

아파트

[9‧13부동산 대책] 주택보유자, 규제지역 내 신규 주택대출 금지

앞으로 주택을 보유한 사람은 투기지역이나 투기과열지구, 조정대상지역 등 규제지역에서 주택을 신규 구입할

부동산대책

[9·13부동산 대책] 분양권 소유자 무주택자서 제외·부정당첨자 계약 취소

9·13 부동산 대책에는 분양권이나 입주권 소유자는 무주택자에서 제외하고 부정 당첨자에 대한 계약 취소를 의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