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분기 해외 카드사용 50억 달러 돌파…작년 比 26.0%↑

재경일보 윤근일 기자 윤근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5.17 13:53:11

카드

1분기에 사상 최대 인원이 출국, 해외 카드사용 금액도 50억 달러를 돌파했다.

한국은행이 17일 발표한 '1분기 중 거주자의 카드 해외사용 실적' 자료를 보면 올해 1∼3월 내국인이 해외에서 사용한 카드(신용+체크+직불) 금액은 50억7천만 달러로 사상 최대다.

이는 전분기 대비 11.4%, 작년 동기대비 26.0% 많다.

한은은 겨울방학과 설 연휴 등으로 이 기간 전분기보다 8.2% 많은 743만 명이 출국하며 카드 사용도 크게 늘었다고 설명했다. 원화 강세도 영향을 줬다.

내국인 해외 카드 사용금액은 작년 1분기부터 기록 행진을 이어오고 있으며, 1분기 평균 원/달러 환율(종가 기준)을 적용해보면 원화로 5조4천억 원이 넘는 규모다.

증가율은 8년 만에 최고 수준이다.

전분기 대비로는 2010년 1분기(11.4%) 이래 처음으로 두 자릿수 증가율을 보였으며, 전년 동기에 비해서도 2010년 4분기(29.3%) 이래 최고다. 당시엔 글로벌 금융위기 기저효과가 있었다.

사용 카드 수는 1천643만8천장으로 전분기 대비 12.4% 늘었다. 카드 1장당 사용금액은 308달러로 전분기 대비 0.9% 줄었지만 작년 동기보다 1.5% 늘었다.

카드 종류별로 신용카드가 33억9천900만 달러로 가장 많고 체크카드 15억9천만 달러로 전분기 대비 36.3%나 증가했다.

한은 관계자는 "중국과 일본에서 은련 제휴 체크카드 사용이 많았던 것으로 파악됐다"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韓 '4차산업혁명 신기술' 블록체인·양자통신 수준 최하위

우리나라의 블록체인·양자정보통신 등 새 융합기반 기술 수준이 주요국 가운데 가장 낮다는 전문가 평가가

빗썸, 논란 끝에 팝체인 상장 연기…"타 거래소 상장 후 진행"

대형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이 '폰지사기'(다단계 금융사기) 논란까지 불렀던 팝체인 상장을

걷거나 뛰면 가상화폐 적립…코인스텝 앱 출시

블록체인 기반 스타트업 CLC 파운데이션은 15일 걷거나 뛰는 등 운동으로 칼로리를 소모하면 그만큼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빌보드 뮤직 어워드, 방탄소년단 음악 ‘세계적 영향력’ …

방탄소년단은 한국시간 21일 오전 9시 미국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

황승언, 시선 사로잡는 S라인 ‘눈길’

배우 황승언이 패션지 코스모폴리탄 6월호를 통해 여름 화보를 공개되어 눈길을 모았다.

위너 송민호의 무궁무진한 매력 '눈길'

위너의 송민호가 화보를 통해 색다른 매력을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이슈·특집[추경예산안 통과]더보기

추경안

청년일자리 추경 3.8조 확정…청년고용위기‧위기지역 지원

청년고용위기를 막고 구조조정으로 인한 위기 지역을 돕기 위한 문재인 정부의 두 번째 추가경정예산(추경)이 21

추경안

농식품부, 추경으로 710억 원 확보…농업·농촌 분야에 투입

농림축산식품부는 올해 추경 예산이 확정되면서 농업·농촌 분야에 710억 원의 예산을 추가로 투입할 계획이라고

게시판

교육부 추경예산 1천623억 원…고졸 청년 中企 취업지원 강화

교육부는 2018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 1천623억 원이 국회 심의·의결을 거쳐 21일 확정됐다고 밝혔다. 고졸 청년

주택

국토부 추경예산 5천362억 원…역세권 매입·전세임대 2천호 공급

역세권 등지에 청년을 위한 매입임대와 전세임대가 각 1천호 추가로 공급된다. 국토교통부는 21일 국회에서 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