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코리아, '더 뉴 XC60·더 뉴 S90' 출시...예약판매 시작

재경일보 음영태 기자 음영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6.05 15:21:55

볼보코리아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준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더 뉴 XC60'과 플래그십 세단 '더 뉴 S90'의 2019년형 모델을 출시하고 예약판매를 시작한다고 5일 밝혔다.

더 뉴 XC60은 디젤 모델인 D5 AWD와 가솔린 모델인 T6 AWD의 엔트리 트림(등급)인 '모멘텀'의 상품성을 강화한 것이다.

네 구역 독립 온도조절 시스템, 스티어링 휠 난방, 앞좌석 승객석에 좌석 위치를 저장하는 메모리 기능 등을 추가하면서 가격을 40만원 인상했다. 이에 따라 XC60의 D5 AWD는 6천260만원, T6 AWD는 6천930만원으로 값이 책정됐다.

반대로 더 뉴 S90은 가격을 600만원 낮췄다. 가장 많이 팔리는 XC60에 이어 세단인 S90을 제2의 볼륨 모델로 만들기 위한 전략적 가격 책정이다.

볼보

S90의 엔진 라인업을 D5 AWD와 T5 2가지로 단순화하면서 각각 가격을 5천930만∼6천890만원으로 정했다.

볼보자동차는 올해 들어 5월까지 작년 같은 기간보다 22.8% 늘어난 3천463대를 판매하며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볼보자동차는 2019년형 XC60과 S90을 앞세워 올해 하반기 공격적인 판매 신장에 나설 계획이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가상화폐·블록체인더보기

알리바바, 초저가 '블록체인' 해외송금 서비스 개시

중국 알리바바 그룹의 금융 자회사인 앤트 파이낸셜이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해 기존 서비스보다 훨씬 더 저렴한

"블록체인 열기는 거품" 애플 공동 창업자도 경고

애플의 공동 창업자인 스티브 워즈니악이 가상화폐 열기에 거품론을 제기했다. CNBC 방송에 따르면 워즈니악은

고팍스 이준행 "정부, 가상화폐 시장 규제해야"

거래량 기준 국내 5위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인 고팍스의 이준행 대표가 "정부가 가상화폐 시장을

이슈·특집[근로시간 단축]더보기

단축

근로시간 단축, 칼퇴' 환영 vs '편법' 우려

300인 이상 기업에 주 52시간 근무제가 적용된 이후 출근 첫날인 2일 직장인들은 칼퇴근에 만족감을 보이면서도 '

52시간

근로시간 단축 Q&A, 커피·흡연은 근로...퇴직급여 그대로

일과 삶의 균형(워라벨)'을 목표로 노동시간을 단축하는 주 52시간 근무 제도가 1일부터 본격 시행됐다. 이 제도

네이버

네이버, 선택근로시간제 도입…책임근무제 4년 만에 폐지

국내 최대 포털 업체 네이버가 근로시간 단축에 맞춰 기존 책임근무제는 4년여 만에 전면 폐지하고 선택적 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