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가상화폐 공모로 9조7천억 조달…작년 금액 이미 돌파

재경일보

  • 기사입력 2018.06.07 07:45:40

올해 들어 가상화폐 공개를 통한 자금조달 규모가 91억달러(약 9조7천200억원)로 작년 한 해 수준을 이미 넘어선 것으로 집계됐다.

로이터통신과 비즈니스인사이더에 따르면 핀테크 정보업체인 오토너머스 넥스트는 올해 가상화폐공개(ICO) 규모가 작년 한 해 전체 규모인 66억달러를 넘었다고 4일(현지시간) 밝혔다.

그러나 이는 메신저 기업 텔레그램과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기업 블록닷원(Block.One)의 자금조달 금액이 워낙 대규모로 이뤄졌기 때문이며 이를 제외하면 오히려 감소세였다.

텔레그램은 올해 초 18억달러를 조달했으며 블록닷원은 지난 1년에 걸쳐 가상화폐 이오스(EOS)로 40억달러를 조달했다.

이 둘을 제외하면 올해 들어 ICO 규모는 매달 5억6천만 달러로 작년 12월 15억달러로 정점을 찍었던 것보다 크게 감소한 셈이 된다.

오토너머스 넥스트는 보고서에서 대규모 거래가 계속 등장하지 않으면 당국 규제 불확실성이 이어지고 일반 소비자층의 사용은 크게 늘지 않는다는 점 때문에 ICO 증가세가 둔화할 것으로 관측했다.

다만 이 기관은 "서구 규제 당국이 제한을 두더라도 많은 '암호화 델라웨어(가상화폐 친화적인 미국 주)'가 되고 싶어하는 곳도 많다"며 작년 스타트업 중심이었던 가상화폐 프로젝트가 올해 중견 기업으로 건너간 점으로 보면 내년에는 대기업으로도 확산될 수 있다고 전망했다.

한편 세계 금융권이 블록체인 기술에 앞다퉈 뛰어든 가운데 블록체인 기술이 결국 금융업에 비용절감과 업무 처리방식 변화 등 대변혁을 일으킬 수 있다는 유럽 주요 금융업체 최고경영자(CEO) 언급이 나왔다.

랄프 하머르스 ING그룹 CEO는 미 경제매체 CNBC에 "은행들은 지금 블록체인에 공을 들이고 있다"며 "톱 5∼6개 은행이 전력을 다해 합의된 기준을 세운다면 그것이 전 세계적 기준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빠르면 5∼6년 안에 가능할 수도 있는 일이라고 덧붙였다.

카를로스 토레스 빌라 BBVA CEO도 이 매체에 "블록체인에 엄청난 미래가 있다고 본다"며 "이 기술이 아직 초기 단계에 있지만 더 효율적인 프로세스를 가져올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글로벌 코인마켓더보기

BRICS 정상, 회원국의 주요 은행 DLT 연구에 대한 MOU 체결

BRICS 회원국의 5개 주요 은행이 분산원장기술(DLT) 개발에 관한 MOU에 서명했다고 26일 공식

암호화폐은행 '갤럭시 디지털' 1분기 1억 3천 400만 달러 손실

억만장자 투자자 마이클 노보그라츠(Michael Novogratz)가 회장을 맡은 암호화폐 투자은행 갤럭시디지털(Galaxy

가상화폐 비트코인

가상화폐 광풍에 헤지펀드도 대박…지난해 투자수익 3천175%↑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광풍에 힘입어 가상화폐와 블록체인 기업에 투자한 헤지펀드들이 지난해 3천%가 넘는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언론인연합회 '자랑스런한국인대상'에 방탄소년단

한국언론인연합회가 올해 제18회 '자랑스런한국인대상' 수상자로 방탄소년단을 비롯한 12명(팀)을...

"손흥민 71분" 토트넘, 바르사와 1-1…조 2위로 챔스리그 16강행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이 FC바르셀로나(스페인)와 비기면서 극적으로 유럽축구연맹...

김경록, 1월 결혼…"4년 교제 여친, 눈이 맑은 사람"

3인조 보컬그룹 V.O.S 김경록(35)이 다음 달 결혼한다. 지난 11일 가요계에...

이슈·특집[한은 기준금리 인상]더보기

기준금리

기준 금리 인상에 시중은행도 예적금 금리 줄줄이 인상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인상함에 따라 주요 시중은행들이 예·적금 상품의 금리를 덩달아 올리기로 했다. 우

부동산

기준금리 인상에 얼어붙은 부동산시장...매수심리 ‘냉각’

한국은행이 30일 1년 만에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인상하면서 부동산시장은 더욱 움츠러들 전망이다. 부동산 규제

연준

세계 각국 '돈줄조이기' 동참…내년 성장둔화 속 이중고 예고

한국뿐만 아니라 미국, 유럽연합(EU), 주요 신흥국들이 금리를 올리거나 양적 완화(QE)를 중단하는 등 돈줄을 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