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상승 출발 뒤 혼조세…보합권 등락

재경일보 이겨례 기자 이겨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6.11 09:43:08

코스피

코스피가 11일 상승세로 출발한 뒤 보합권에서 등락을 반복하면서 혼조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오전 9시 5분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10포인트(0.04%) 내린 2.450.48을 나타내고 있다.

지수는 전장보다 2.67포인트(0.11%) 오른 2,454.25로 출발한 뒤 외국인의 매도세에 밀려 2,450선 주변에서 움직이고 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은 70억 원어치를 순매도 중이고 기관과 개인은 각각 14억 원, 33억 원을 순매수했다.

시가총액 상위주 가운데는 '대장주' 삼성전자(-0.30%)가 3거래일째 하락세를 이었고 셀트리온(-0.56%), 현대차(-1.42%), LG화학(-2.40%)도 동반 약세다. SK하이닉스(0.11%), POSCO(1.11%), 삼성물산(0.40%), KB금융(0.71%)은 오르고 있다.

같은 시각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1.19포인트(0.14%) 내린 877.29를 가리키고 있다.

지수는 0.58포인트(0.07%) 오른 879.06으로 개장했으나 이내 우하향 곡선을 그렸다.

코스닥 시장에서 외국인과 개인은 각각 27억 원, 26억 원을 순매수 중이고 기관은 7억 원의 매도 우위를 보이고 있다.

시총 상위주는 셀트리온헬스케어(-0.91%), 신라젠(-0.75%), 나노스(-1.48%) 등 대부분 내리고 있다. 시총 10위권에서는 메디톡스(1.37%)만 오름세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3기 신도시]더보기

신도시

3기 신도시 고양 창릉‧부천 대장에 짓는다...11만 가구 규모

정부가 고양시 창릉동, 부천시 대장동에 제3기 신도시가 들어선다. 국토교통부는 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이런

김현미

3기 신도시 포함해 수도권 30만 가구 공급...탄력적 공급해야

정부가 3기 신도시를 포함한 수도권 30만 가구 공급계획에 대한 입지를 모두 확정했다. 전문가들은 정부의 수도권

도로

지하철 서부선 연장 '고양선' 신설…3차 신도시 철도·버스 확충

국토교통부는 7일 '3차 신도시' 계획을 발표하면서 지하철 고양선(가칭) 신설 등 지구별 교통대책을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