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제약, 임직원 대상 '제13회 가산콘서트' 개최

재경일보 박성민 기자 (smpark@)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기사입력 2018.06.11 11:21:42

광동제약은 임직원을 대상으로 하는 '제13회 가산콘서트'를 평택 북부문화예술회관에서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광동제약 생산본부 등에서 근무하는 임직원의 활력 충전과 일하기 좋은 기업문화 조성을 위해 준비한 이번 콘서트는 지난 8일 오후 열렸다.

광동제약은 2016년부터 뮤지션을 초대해 서울 서초동 본사와 생산본부를 오가며 가산콘서트를 개최하고 있다.

팝페라 공연으로 펼쳐진 이번 가산 콘서트는 정통 클래식부터 귀에 익은 팝 음악과 가요 등 폭 넓은 장르를 소화하는 남성 4인조 그룹 디에스가 무대를 이끌었다. 게스트로는 국립 합창단 단원을 역임한 여성 팝페라 싱어 하나린이 출연했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가산콘서트가 10여 회를 거치며 호응과 만족도가 계속 상승하는 등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앞으로도 직원들의 워라밸을 충족시킬 수 있는 공연을 준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가산콘서트는 광동제약이 임직원을 대상으로 수시 개최하는 음악 공연이다. 최근에는 현대 합창 장르인 쇼콰이어 전문 그룹 하모나이즈를 초청해 색다른 경험을 제공하는 등 다채로운 문화 행사를 이어가고 있다고 전했다.

'가산'은 창업주 고(故) 최수부 회장의 아호에서 비롯된 명칭이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pr@jkn.co.kr

<저작권자(c) 재경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뉴스 브리핑

이슈[韓 성장률 전망 하락 ]더보기

경제 전망

OECD, 올해 韓 성장률 전망, 두달만에 2.4%로 낮춰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글로벌 교역둔화 등에 따른 수출감소, 제조업 구조조정에 따른 투자·고용 위축을

경기

OECD·IB 줄줄이 韓성장률 내렸다…제조업 수요 둔화‧기업 투자환경 악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와 주요 투자은행 등 해외 기관들이 올해 한국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전망치를 낮추고

oecd

OECD "무역갈등이 주 위험요인…국제협력 틀 회복해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21일(현지시간) 발표한 세계 경제의 가장 중요한 위험요인은 여전히 무역

포토 / 연예 / 스포츠 / 영화 / TV

소녀시대 윤아, 30일 생일에 스페셜 앨범

소녀시대 윤아(29)가 생일인 30일 스페셜 앨범 '어 워크 투 리멤버'(A Walk to Remember)를 발표...

이하이, 3년 만의 신보 '24℃'…"24살 사랑의 온도"

솔(Soul) 보컬인 가수 이하이가 3년 만에 컴백을 예고해 눈길을 끌었다.

정재형, 내달 새앨범 '아베크 피아노'…9년만에 컴백

싱어송라이터 겸 피아노 연주자 정재형이 9년 만에 신보를 내놓는다.